제주 아름다운 산책로 :: 제주 남원 큰엉 해안경승지


8년전 쯤 한 여름에 갔던 적이 있었다. 제주 남원 큰엉 해안경승지. 뭣도 모르고 친구 따라 갔는데, 무더위를 식혀줄만한 멋진 그늘과 그 사이사이로 보이는 정말로 속을 확 트이게 하는 눈부신 바다까지. 정말 좋았다는 기억을 간직하고 있었는데 이번 제주도 여행 때 다시 들렀다. 겨울의 큰엉은 또 어떻게 다를까.





큰엉을 가려고 하면 자꾸만 네비가 금호리조트 주차장에서 멈추는데, 그냥 여기에 차를 세우고 해안 쪽일 것 같은 길로 조금만 나가면 금방 큰엉 산책로가 나온다.





감탄이 나오던 첫인상.





모르는 이의 뒷모습인데 이뻐보여서 찍었다. 이 곳이 큰엉의 시작점인 모양. 이 주변에 있는 안내문에는 큰엉이 이렇게 소개되어 있다.


큰엉은 현 장소 바로 남쪽에 위치한 절벽에 있는 큰바위 동굴을 뜻하며 큰엉이라는 이름은 바닷가나 절벽 등에 뚫린 바위그늘 (큰 언덕)을 일컫는 제주 방언이다.

이곳으로부터 해안을 따라 동쪽으로 1.5 km에 이르는 곳은 우리나라 최고의 해안산책로가 자리 잡고 있어 관광명소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남원 관광지구로 지정되어 있고, 또한 이 산책로는 아열대 북방한계선으로 다양한 조류와 식물들이 서식하고 있다.

끝까지 걷기는 힘들겠지만, 그래도 찬찬히 조금 걸어보기로 했다.





낮은 나무들이 우거진 사이로 난 길을 걷는 산책로인데, 성긴 나무들 사이사이로 보이는 바다 전망이 정말로 멋지다. 여름에는 이 나무들이 그늘이 되어주어서 긴 산책로를 전혀 덥지 않게, 그간 흘렀던 땀을 식히며 걸을 수 있어 좋았는데, 겨울엔 또 겨울대로 운치있는 산책로가 되어 주었다.





마침 화창했던 날씨.





큰엉 해안경승지에서 누릴 수 있는 또 하나의 작은 재미라면 바로 이 숨은 한반도를 찾는 일이다. 산책로를 열심히 걷다가 안내판이 있는 장소에서 뒤를 돌아보면, 이렇게 나무 가지들 사이로 한반도의 모습이 보인다. 별거 아닌 것 같지만 신기하다며 신나게 웃으며 연신 사진을 찍어댔다.





욕심 같아서는 한참을 더 걷고 싶었지만, 어른들이 함께 계셔서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산책 종료. 언젠가 남편과 둘이 와서 시시껄렁한 대화를 나누며 진득하게 걸어볼 수 있으면 좋겠다. 남원 큰엉 해안경승지. 좋은 줄 알고 갔지만 다시 가봐도 정말 좋았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이미지 맵

    > South Korea/Jeju, '18 다른 글

    댓글 20

      • 아름다운 곳이네요 +_+
        저는 못가본 곳인데 다시가면 꼭 리스트에 넣어야 할것 같은 장소예요 예쁘네요!!!!

      • 숨겨진 명소라고 어딘가에 소개되어 있길래 왜 그러나 했더니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모르고 계신 것 같네요!!
        기회 되시면 꼭 가보세요! 여름에 가도 겨울에 가도 참 좋은 곳이었어요XD

      • 와 하늘과 바다가 구분이 되지 않을 정도로 파랗네요 너무 예뻐요 지금 제주도는 눈이 엄청 와서 난리라는데 얼른 날이 풀리면 좋겠어요ㅠㅠㅠㅠ

      • 제주도 날씨..ㅠㅠ 정말 오락가락 한것 같아요...
        저도 올해 1월에 다녀온건데 정말 날씨 운이 좋았던 건지 그 앞뒤로도 눈 얘기가 어찌나 많던지ㅠㅠㅠ
        참 걱정이네요ㅠㅠ

      • 역시 한국의 하와이! 한국의 남국! 너무나 예쁜 풍경입니다. 돈 많이 벌어서 제주도 가야겠어요... 내년쯤? ㅋㅋㅋㅋㅋㅋㅋㅋ

      • 돈 많이 벌어서ㅋㅋㅋㅋㅋㅋ
        근데 중국인 관광객이 많이 줄었다더니 그건 정말 사실인 것 같더라구요!

      • 못 가본 곳이로군요.
        숨은 한반도 ... 요거 알고 가면 정말 멋진 이벤트 풍경이 될 것 같아요.
        너무 아름다운 제주 하늘과 바다.... 달려가고 싶어집니다. ^^

      • 오 peterjun님도 모르셨다고 하시니 정말 제주도의 숨은 명소가 맞나봐요!ㅋㅋㅋ
        다음번 제주도 방문하실 때 기회 되시면 한번 들러보세요XD

      • 파란 바다에 마음이 뻥뚫리는것 같네요. 한파라고 춥다지만 너무 시원한 사진입니다.^^
        해안경승지라고만 알고 있었는데 큰엉이라는 이름도 같이 붙어 있나봐요
        여기 참 가보고 싶은 곳 중에 한 곳인데...요즘 제주도 비행기값이 비싸서 ㅠ.ㅠ 오죽하면 '제주도가 비싸서 후쿠오카 가요'라는 말을 할까요 ㅠ.ㅠ

      • 오 저는 해안경승지가 뒤에 붙어있었는 줄 모르고ㅋㅋ 여길 그냥 큰엉이라고만 기억하고 있었거든요!ㅋㅋ
        그래서 큰엉을 검색했더니 식당이 나와서 깜짝 놀랐었어요ㅋㅋㅋㅋㅋ

        제주도 비행기도 비싸지만.. 전반적인 물가도 너무 올라서ㅠㅠ 저희도 이번 여행에서 생각보다 지출이 컸어요ㅠㅠㅠ

      • 와~! 정말 멋진 사진들이네요. 첫번째사진에서부터 감탄을 자아내는 걸요~
        음... 벤치에 앉아있는 사진을 보는데 영화 '쉬리'의 마지막 장면을 여기서 찍은 게
        아닐까 싶은 생각에 계속 들여다 보았어요.^^;;
        언젠가 다시 제주도에 가면 여길 꼭 가봐야겠어요~ 메모해둬야징~ㅎㅎ

      • 와 쉬리.. 영화 정말 오랜만에 듣네요....
        근데 쉬리 촬영지였으면 그걸로 엄청 광고했을텐데 그러지 않는 걸 보면 그건 아닌가봐요.....

        저는 한번 와봤으니 다 안다고 생각하고 갔었는데도 처음 사진 찍을 때 그 첫인상을 보고 다시 놀랐었답니다.
        여기 정말 좋은것 같아요.
        기회 되시면 꼭 한번 들러보세요!!!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