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에서 맞는 아주 특별했던 새해 첫날! :: 360 Sky Bar, the Independent Hotel


로마에서 맞는 아주 특별했던 새해 첫날! :: 360 Sky Bar, the Independent Hotel


미국에서도 한 해의 마지막 밤, 그러니까 New Year's Eve를 조금은 특별하게 맞이한다는 걸 모르는 건 아니었지만, 유럽에서도 역시 무척이나 특별하게 그 날을 보낸다고 한다. 나는 로마에서 새해를 맞이하는 그 순간까지 미처 몰랐던 사실이었다.


새벽부터 바티칸 투어니 뭐니 하느라 무척이나 피곤했지만 우리는 귀찮음을 훌훌 털고 우리가 묵고 있던 인디펜던트 호텔 8층에 있는 360 Sky Bar에 갔다. 이 곳은 아침에는 조식을 제공하는 곳인데 밤에는 식사와 주류를 판매하는 Bar로 바뀐다. 밥은 이미 외부에서 먹고 들어왔지만 한 해의 마지막 밤이니까 굳이 올라가서 와인 한잔 하자, 하는 생각으로 갔던 것.





한 해의 마지막 밤이어서 그런지 Bar 내부는 거의 가득 차 있었지만 남은 테이블에 앉아서 화이트 와인 한 병을 주문했다. 내부에는 저렇게 라이브 음악도 흘러나오고 있었다. 진짜 분위기가 너무 좋아서 조금은 피곤한 채로 너덜너덜하게 온 우리가 죄송스러울 정도. 이 날은 아무래도 특별한 날이라 그런지 앉아서 식사를 하려는 손님들에게는 모두 동일한 메뉴들이 나가고 있는 것 같았다 (미리 예약한 손님들에게만 제공). 우리는 와인과 함께 할 작은 디쉬 하나면 있으면 되었는데 그런 일반적인 메뉴는 당일에 서비스 하지 않는다고 하며, 그냥 달콤한 먹을 거리를 서비스로 주겠다고 하여 감사히 알겠다고 하였다. 그런데 서비스 메뉴를 먹기까지는 시간이 넘나 오래 걸리는 바람에 우리는 대부분의 와인을 그냥 쌩으로 비워야 하기는 했다. (아마도) 평소보다 무척이나 내부가 바빠 보였기 때문에 우리는 별 불만은 없었다. 와중에 직원분들은 또 무척이나 친절하기도 했고. 근데 와인 잔을 기울이는 와중에 식사를 위한 손님들의 테이블에는 일사불란하게 모든 자리에 같은 타이밍에 같은 메뉴가 기계적으로 서빙되는 모습은 무척 재밌었다.





이윽고 서빙된 단 것들. 아마도 앞서 말한 정해진 코스 요리에 속한 디저트 메뉴인 것 같은데 여분으로 만든 것을 우리처럼 술만 마시는 사람들에게 서비스로 주는 모양이었다. 우리같이 와인 말고 칵테일을 마시는 손님들에게는 견과류? 같은 스낵들을 내어주는 듯.


이 때만 해도 전혀 몰랐었는데 아무래도 번잡할 New Year's Eve에는 주요 레스토랑들에서 디너 메뉴를 미리 정해두고 예약을 받아 제공하는 모양이었다. 예약이 가득 찼더라면 우리는 못 들어갔겠지만 그래도 듬성듬성 빈 자리가 있어서 주류만 원하는 손님들을 받아 채워 넣었던 것 같다. 


아무튼 우리는 우리 나름대로 좋은 시간을 보내고 있었는데 갑자기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이제 그만 일어나서 방으로 갈까 생각하던 찰나 갑자기 사람들이 웅성거리며 자리에서 일어나더니 다들 루프탑 처럼 되어있는 외부 자리로 이동을 하는거다. 우리는 영문을 몰라 그냥 앉아 있었는데 주변 사람들이 얼른 같이 나가자며 성화를.... 그래서 남들처럼 손에 쥔 와인잔을 그대로 든 채로 밖으로 나가서 역시나 남들처럼 찬 바람을 쐬며 밖을 구경했다.





그랬는데 깜짝! 놀라서 잔을 떨어뜨릴 뻔. 정말 갑자기, 자정이 되는 순간 갑자기 도시 여기저기서 마구 불꽃놀이가 시작된 거다. 주변에 아는 사람은 한명도 없었지만 정말 절친한 사이들인 척 해피 뉴이어!를 외친 후, 급하게 사진도 찍었다.




말할 수 없이 로맨틱하고 감동적이어서 한참을 말 없이 바라만 보다가 옆에 있는 사람에 급 고마움이랄까 암튼 이래저래 복잡한 감정들이 벅차올라 둘이서 또 한동안 그런 감정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어쩜 이렇게 특별한 밤이 있을 수 있을까. 전혀 예측하지 못했기에 더 놀라운 순간이었다.





불꽃은 한 곳에서만 아니라 정말 도시 전체에서 정신 없이 올랐다 사라졌다 했다. 소리가 나는 방향으로 고개를 돌리기만도 바쁘던. 나중에 알고 봤더니 저렇게 불꽃이 만들어지는 장소들엔 또 미리 알고 사람들이 엄청 몰려있다고 한다. 그 중 한 곳이 콜로세움 근처인데, 물론 엄청난 인파는 각오해야 했겠지만 그 주변에 있었더라도 정말 멋졌을 것 같다. 미리 이런 특별한 이벤트를 알았더라면 우리도 어디로 가서 어떻게 불꽃놀이를 보자, 계획을 세웠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이렇게 전혀 예측하지 못한채 벌어진 이벤트가 정말이지 그 자체로 멋지고 황홀했고, 그래서 우리는 이렇게 남들보다 조금 높은 곳에 서서 (8층인데도 주변 중 꽤 높은 건물에 속했다) 이 곳 저 곳에서 생겼다가 사라지는 불꽃들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정말 행복이 가득하다 못해 보글보글 막 넘쳐서 흘렀다.





급하게 나오느라 코트도 걸치지 않고 있었는데 전혀 추운 줄도 모르고 우리는 이렇게 남은 와인을 홀짝이며 로맨틱한 시간을 보냈다.





휴대폰으로도 찍어본 사진들.


정말이지 멋지고 아름다웠던 이 밤의 추억 덕분에, 우리는 언제라도 다시 기회를 만들어 로맨틱한 유럽의 New Year's Eve를 느끼러 가게 될 것 같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이미지 맵

    > Europe/Italy - Rome, '17 다른 글

    댓글 20

      • 정말 로맨틱한 스토리에다 로맨틱한 두 와인잔 그라스가 인상적이네요. 8층에서 바라보는불꽃놀이는 환상적이고 멋졌을것 같습니다.
        예전에 저도 신랑이랑 같이 미국의 국경탄신일때 행사처럼 찾아 갔던 부대안의 불꽃놀이는 추억이 되어가네요. 작년도 그랬고 재작년도 불꽃놀이를 보지 못했네요.
        올해는 꼭 보리라는 확신이 있어요.
        며느님 핑계대고 다 같이 가자고 해야겠네요. ㅎㅎㅎ
        그럼 꼼짝 없이 따라 가겠지요.

      • 오 부대안의 불꽃놀이라니 어떨지 궁금해요!ㅋㅋㅋㅋㅋ
        꼭 가보시고 후기 남겨주세요!ㅋㅋㅋ
        저도 불꽃놀이 행사 한다고 할때마다 챙겨가서 보는 정도는 아니지만 그래도 가끔씩 이렇게 구경하면 확실히 로맨틱하고ㅋㅋㅋ 기분이 좋더라구요!ㅋㅋㅋ

      • 정말 두분의 사이가 부러워요 ㅎㅎㅎ
        게다가 새해를 특별한 곳에서 맞이하셨으니 더 좋으셨을 것 같아요!
        이탈리아가 그렇게 여행하기 좋다고 들었어요 ㅎㅎ

      • 이탈리아가 소매치기만 조심하면ㅋㅋㅋㅋ 정말 여행하기 좋은 곳 같아요!ㅋㅋ
        저는 겨울에 갔는데 오히려 겨울이 여름보다 좋을 것 같더라구요! 워낙 걸어다니면서 봐야하는 곳이 많은데 여름엔 정말 힘들것 같아요ㅠ

      • 와~ 로마에서 보내는 새해라니 넘 로맨틱하네요^^
        예전에 저도 터키에서 새해를 맞이한 적이 있었어요!ㅎㅎ
        올 한해 잘 보내고 2019년 새해는 해외에서 맞이하고 싶어요~ :)

      • 터키.ㅠㅠ 정말 꼭 가보고 싶은 곳 중 한 곳이예요!
        근데 IS 어쩌고 하며 최근에 워낙 안좋은 얘기를 많이 들어서ㅠㅠㅠㅠㅠ
        하지만 언젠가 저도! 터키에서 새해를 맞이해 볼 수 있으면 좋겠어요!ㅋㅋ

      • 행복한 한 해의 마무리이자 첫 날의 시작이네요
        야외 테라스에서 와인잔과 함께 예상치 못한 불꽃놀이라니!!
        콜로세움을 배경으로 터지는 불꽃이 심히 보고 싶네요 말씀대로 사람이 엄청났을것 같지만요 ㅎㅎ

      • 어쩐지! 이런 행사 때문에 12월 31일에는 지하철도 늦게까지 하고 그러는 모양이더라구요ㅋㅋ
        저흰 어쩜 이렇게 전혀 모르고 갔을까 싶게 다들 이 불꽃놀이를 벼르고 있던 모양이었어요ㅋㅋㅋㅋㅋ
        콜로세움에서 바라보는 불꽃놀이도 정말 궁금해요ㅠㅠ

      • 와 정말 행복하셨겠어요! 기대하지 않았던 불꽃놀이가 팡팡!!
        와인잔 너머로 비치는 로마의 야경도 정말 예쁘네요.
        행복한 추억으로 남으셨겠어요 ^^

      • 예상치 못했어서 정말 행복하고ㅋㅋ 정말 무슨 선물같은 밤이었어요ㅋㅋㅋㅋ

      • 휴대폰으로 찍은 사진같지 않게 정말 멋져요^^
        호주도 뉴이어엔 항상 불꽃놀이로 화려하게 한해를 맞이하곤 해요~~
        이렇게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볼 수 있는 불꽃놀이가 훨씬 좋을 것 같아요!! 정말 선물같은 밤이네요~~~~

      • 미국은 다른 지역은 몰라도 이 주변 도시중에는 뉴욕에서 화려하게 맞이하는 걸로 알아요ㅋㅋ
        근데 너무 붐비고 호텔 잡는 것도 장난 아니라고들 해서 한번도 도전해본적은 없지만요ㅋㅋ
        몰랐는데 호주도 그렇군요!ㅋㅋㅋ
        담에 호주 갈 일 있으면 꼭 참고해서 그 땐 더 좋은 장소에서ㅋㅋㅋㅋ 작정하고 볼 수 있으면 좋겠어요ㅋㅋ

      • 로마의 야경도 멋진데 와인잔과 같이 찍은 사진이 정말 로맨틱한데요.^^*
        무드가 녹아드는 새해를 맞이하셨네요. 부럽습니다~ㅎㅎ

      • 그래서 2017년엔 뭔가 특별한 일이 있으려나 두근두근했는데 평소보다 인상적이지는 않더라구요ㅋㅋㅋㅋㅋ
        그래서 새해 첫날을 저렇게 맞이한 것만으로도 기뻤어요!ㅋㅋ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