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All you can eat Hot Pot으로, 남편의 첫 훠궈 도전기!_Great Wall, New Haven


미국 생활 :: All you can eat Hot Pot으로, 남편의 첫 훠궈 도전기!_Great Wall, New Haven


예전부터 훠궈를 한번 먹으러 가자고 얘기를 했었는데 한번도 훠궈를 먹어보지 못했던 남편은 영 용기를 내지 못했다. 중국 향이 너무 강하면 어쩌나, 집에서 먹는 샤브샤브도 맛있는데 왜 굳이... 등등의 이유를 대며 매일 미루기만 했었다. 그런데 지난 주말 짠내투어 중국편에서 다들 너무 맛있게 훠궈를 먹는 모습을 보고는 드디어 결심을 하게 되었다. 그래! 우리도 훠궈를 먹으러 가자!


우리가 거주하는 뉴헤이븐에 훠궈 (Hot pot)로 유명한 집은 두 곳이 있다. 우리가 갔던 Great Wall 라는 중국음식점이랑, 또 비교적 최근에 생긴 Chengdu Food Trail 이라는 중국음식점. 두 곳 모두 중국인들이 운영하는 authentic chinese restaurant이다. 두 곳이 평점도 비슷하고 해서 어딜갈지 무척 고민이 되었는데 Yelp를 보니 Chengdu Food Trail의 청결에 의심을 품는 평들이 많길래 마지막 순간에 Great Wall로 선택했다. Great Wall의 경우 특정 금액을 내면 원하는 만큼 계속해서 주문해 먹을 수 있는 All You Can Eat이고, Chengdu Food Trail의 경우 그렇지 않은 차이점도 있었다.





지난 일요일 밤에 찾아갔다. 남편이 새로운 음식에 도전하는 데 이렇게 겁을 먹는 사람인 줄은 미처 몰랐다. 사실 나도 훠궈는 예전 대만 여행 갔을 때 한번 먹어본 게 다고, 그 때 그냥 별 거부감 없이 먹었던 기억만 있어서 뭐라 설명해 줄 말도 없어서 함께 두려워 하며 레스토랑 입장.





처음 들어갔을 때 받은 메뉴판에는 핫팟이 없었는데 직원에게 핫팟을 먹고 싶다고 말했더니 임시 메뉴판인 것 같은 것을 새로 가져다 주었다. 자리도 인덕션을 설치할 수 있는 곳으로 옮겨준 후, 핫팟 재료들 중 원하지 않은 것만 말하라고. 그래서 우리는 Mussel만 빼달라고 부탁했다.





착착 준비되던 우리의 훠궈. 육수는 뭘로 줄까 묻길래 둘 다 달라고 했더니 이렇게 나왔다. 남편은 여전히 두려움에 떨며 육수를 한스푼 떠 냄새를 킁킁 맡아보고 혀를 살짝 대보더니 아주 안심한 표정을 지었다. 괜찮네! 매운 육수에서는 좀 중국향이 나는데 맑은 육수는 괜찮은 것 같다며. 나는 매운 음식을 워낙 잘먹는 편이라 아무 의심 없이 한 스푼 떠서 맛을 봤는데 첫 맛은 아무렇지 않더니 끝 맛이 엄청 매운 맛이 났다. 기름에서 매운 맛이 나는 것 같아. 예상보다 매워서 깜짝 놀람. 근데 나중에 먹다 보니 조금 더 매워도 될 것 같기도 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역시 외국인들도 먹어야 해서 막 맵게는 못하는 걸까. 중국식 훠궈는 한국에서 먹는 샤브샤브와 달리 육수를 따로 떠먹거나 하지는 않는다는 얘기를 들었는데 약간 그 이유를 알 것 같기도 한 육수 맛이었다. 뭔가 깊은 맛은 없다고 해야하나. 역시 먹는 내내 남편은 맑은 육수를, 나는 매운 육수를 주로 먹었다.





이윽고 도착한 각종 훠궈 재료들. Seafood 쪽에는 생선 휠레와 약간 얼은 오징어라기엔 좀 작은 쭈꾸미 같은 것, 그리고 새우와 피쉬볼이 있었다. 그리고 이름을 채 다 알수 없는 각종 야채들과 면 두 종류. 이거, 너무 많은 거 아냐? 슬슬 불안함이 생겼다.





차례로 소고기와 양고기. Beef Tripe가 나오지 않았는데, 소 내장 부위를 좋아해서 좀 기대하고 있었는데 안나와서 실망했지만 지금 이것만도 너무 많은 것 같아 일단 먹어보고 더 먹을 수 있으면 달라고 하려고 아무 말 하지 않았다.





육수가 조금 끓기 시작하는 것 같아 서둘러 재료를 넣고 먹기 시작했다. 함께 나온 소스가 또 의외로 맛있어서 소스 아주 듬뿍 찍어가며 잘 먹었다. 이후에는 너무 먹는데만 열중해서 음식 사진은 더 없네;;;; 


양고기는 양꼬치로 먹어본 것 외엔 먹어본 적이 없어서 좀 걱정했는데 의외로 향이 강하지 않고 식감도 좋고 맛있어서 반해버렸다. 고기를 한접시 더 주문하려면 소고기와 양고기 중 뭘로 해야하나 고민이 되었을 정도.


야채와 Seafood 들도 하나같이 다 맛있었는데 역시 양이 너무 많았다. 고기 많이 못 먹게 하려고 일부러 이런걸 많이 주나봐... 얘기하며 열심히 먹었는데 나중엔 정말 너무 배가 불러서 기대했던 국수는 결국 먹지 못했다. 마지막에 넣은 만두도 한두개 먹고 못먹고 말았다. 만두도 맛있었는데.....;(


다 못먹어서, 다 먹고 더 시켜먹지 못해서 조금 아쉬웠지만 정말 너무 배부르고 맛있게 잘 먹어서, 왜 이제야 온건가 후회가 되기까지 했던 훠궈 체험이었다. 담엔 고기를 더 먹을 수 있도록 Seafood를 좀 줄여야겠다는 교훈도 얻었다.





다 먹고 체크를 가져다 달라고 말씀드리니 포츈 쿠키를 두개 함께 가져다 주셨다. 포츈 쿠키 좋아하는게 호감도 상승! 가격은 훠궈 2인에 택스 붙은 가격이 이렇게 나왔다.


처음에 훠궈 재료들을 가져다 주고 나서는 아무 신경도 써주시지 않길래 (식사가 어떤지 물어봐 주지도 않았던;;) 팁을 평소 놓는 것 보다 조금 덜 놓으려고 했는데, 마지막에 우리 쪽엔 관심도 없으셨던 아주머니가 갑자기 오셔서는





이런 걸 주시며, 베리 스윗, 베리 스윗 하시는거다. 이 분은 처음 우리가 자리 잡고 앉았을 때 우리에게 중국말로 말을 걸고는 우리가 못 알아듣자 그냥 가셨던 분이었는데 아마도 영어가 편치 않으셔서 우리 테이블은 애써 무시하셨던 걸까. 찐빵 같은 거였는데 뜨거워서 한참 손에 잡지도 못하고 뜸들이다 한입 먹었더니 진짜 달고 너무 맛있어서 깜짝 놀랐다. 안에 노란 앙꼬같은게 들어있었는데 뭔지 정말 맛있어서 나올때는 훠궈 생각 싹 잊고 차에 올라타면서 계속 이 찐빵 얘기만 했던.


암튼 엄청 맛있었던 서비스 찐빵 덕에 계획보다 훨씬 더 많은 팁을 놓고 나오려는데, 처음에 우리 서빙을 해주었던 청년은 입구에서 휴대폰 하며 놀고 있었다.


먹는 동안의 서비스가 약간 아쉬웠지만 다른 부분은 전부 정말 흡족스러웠다. 담에 또 가야지.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이미지 맵

    日常/후기+ 다른 글

    댓글 30

      • 전 아직 훠궈 한번도 안 먹어봤어요.
        혼자 먹기에는 좀 애매한 요리라서요ㅋㅋㅋㅋ
        맛이 너무 궁금한데 언제쯤 먹을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무엇보다 육수맛이 너무나 궁금^^*

      • 저도 그렇다고 생각했는데 저희가 이번에 갔던 곳은 All You Can Eat으로 1인 요금이 따로 있는 걸 보니 혼자서도 먹으러들 오나보다 싶었어요ㅋㅋ
        맑은 육수는 그냥 일반적인 맛과 크게 다르지 않은데 매운 육수가 정말 독특하게 맛있더라구요!
        제 입맛엔 아주 꼭 맞았어요!ㅋㅋ

      • 샤브샤브와 비슷한 것도 같지만
        웬지 다른 별미일 것 같아요..
        기회되면 한번 맛보고 싶어집니다.. ^^

      • 샤브샤브와 비슷한 듯 하면서도 또 다르기도 하고 그렇더라구요ㅋㅋㅋㅋ
        매운 육수가 여태껏 먹어보지 못한 느낌이었는데 참 맛있었어요!ㅋㅋ

      • 서비스가 참 사람 마음을 오락가락하게 하는 곳이군요 ㅋㅋㅋㅋㅋ
        저는 아직 훠궈를 먹어보지 않았는데 Chemie님 후기를 보니 저도 훠궈를 도전해볼까 싶어요 ㅋㅋㅋ사실 요즘 마라샹궈에 꽂혀서 엄청나게 먹고 있거든요ㅠㅠㅋㅋㅋㅋㅋ
        그건 그렇고 포츈쿠키라니 귀엽고 좋네요!마지막에 나온 디저트도 귀엽구요 ㅋㅋㅋㅋㅋㅋ서비스가 조금만 더 좋았으면 더 마음에 드는 곳이었을 것 같아요^^

      • 사람 마음 오락가락하게 만든 서비스란 말씀이 정답이었어요!ㅋㅋㅋ
        첨엔 좀, 너무 신경을 안쓰는게 아닌가 입이 삐죽 나왔었는데ㅋㅋ
        나중엔 맛있는 찐빵 하나로 분위기가 급반전되어ㅋㅋㅋㅋ
        중국 향신료 향 강하게 나는 음식은 그리 맛있게 못먹는 편인데도 훠궈는 참 맛있었어요!ㅋㅋㅋ
        익숙하지 않은 향이 나기는 하는데도 거슬리지 않고 맛있더라구요ㅋㅋㅋ

      • 미국에서 훠궈를 제대로 드신듯 하십니다
        다음에 또 가신다니 입맛에 맞으셨군요^^

      • 네ㅋㅋㅋ 너무 배불리 먹고 나와서 당분간은 가고 싶은 생각 안들겠다 싶었는데ㅋㅋ
        막상 배 꺼지고 나니까 당장 이틀 뒤부터 또 생각 나더라구요ㅋㅋㅋㅋ

      • 훠궈 TV드라마에서 간접적으로만 봤지
        먹어본적이 한번도 없어요! 케미님처럼 샤브샤브도 맛있는데 굳이라는 생각으로...ㅋㅋ
        최근에 중국드라마 보고있어가지곸ㅋㅋ 훠궈 등장하는데 막 먹어보고싶어지긴 하더라구요~
        생각해보니 진짜 육수떠먹는거 없이 바로 먹었던거 같네요! 신기신기
        서비스 찐빵 맛도 넘나 궁금해요ㅠ.ㅠ..노란앙꼬라니 ㅠㅠ 진짜 정체가 뭘까욬ㅋ

      • 매운 육수는 깊은 고기육수 느낌이라기 보다 조금 매운 고추기름 같은 느낌이 강하게 나서 확실히 떠먹는 용은 아니라느 생각이 들었어요ㅋㅋ
        특유의 향이 거슬리지도 않고 맛있더라구요ㅋㅋ
        아주 예전에 대만에 가서 유명하다는 집에서 훠궈를 먹어본 적이 있는데
        그땐 딱히 인상적이지 않았는지 별 기억이 없는데 그냥 맛있어서 별 생각 안하며 잘 먹었던가봐요ㅋㅋㅋㅋㅋ

      • 와 저랑 통하셨네요 ㅎㅎㅎ 어제 훠궈 처음 먹어봤어요!ㅎ
        먹어봐야지~ 벼르고 있었는데 드디어 먹게됐네요.
        홍탕, 백탕이 각각의 매력이 있더라구요. 저도 홍탕 쪽에 한표를~!!
        맛나게 드셨다니 좋군요^-^

      • 신기해라! 그러셨군요ㅋㅋㅋ
        홍탕이 좀 특유의 향이 있기는 했는데도 거슬리지 않고 참 맛있었어요!ㅋㅋㅋㅋ
        luvholic님도 맛있게 잘 드셨군요!ㅋㅋㅋ

      • 저도 향신료같은거 때문에 못먹을까봐 아직도 도전을 못하고 있네요 ㅠㅠ

      • 매운 육수 쪽은 특유의 향이 좀 있기는 한데 이건 거슬리지 않고 잘 먹히더라구요.
        평소에 향신료 강한 중국음식은 잘 못먹는 편이거든요ㅋㅋㅋ

      • 저도 이번에 짠내투어 보면서 저기가 그렇게 맛있나 생각이 들더라구요-_-+(의심)
        훠궈 한 번 먹어보고 크게 감명받지 못했는데 이거보니까 또 먹어보고 싶네요. 남편분은 음식모험을 즐기지 않으시는군요ㅋ 저는 그런게 즐겁던데^^
        서비스가 헐렁했던 이유는 휴대폰 하고 노느라 그랬던건가요 ㅎㅎ 그래도 마지막 찐빵 서비스는 맛도 좋았다니 두고두고 기억나시겠어요

      • 저도 아주 예전에 처음 먹었을 때는 어땠는지 별 기억이 없거든요.
        그래서 그렇게 맛있을까, 항상 의심스러우면서도 먹고싶음 가서 먹으면 되지! 생각하고 있었는데
        남편이 의외로 너무 긴장하는 걸 보니 또 재밌었어요ㅋㅋㅋㅋㅋ
        찐빵은 너무 맛있어서ㅋㅋ
        담에 중국인마트 가면 비슷한거라도 파는지 한번 찾아보자고 따로 얘기를 했을 정도였어요ㅋㅋㅋㅋ

      • 훠궈맛에 반해서 지겹도록 먹을 때가 있었네요.
        사진보니 너무 반가운 느낌이 들어요. ㅎㅎ
        저는 먹다 보면 두 국물을 섞어서 먹게 되더군요. ㅋ

      • peterjun님은 이미 한번 반하셨던 적이 있으시군요!ㅋㅋ
        저희도 배부르게 먹고 나올 때는 당분간은 훠궈 생각 안나겠다 싶었는데
        집에 와서 배 꺼지고 보니 당장 또 생각나는거 있죠ㅋㅋㅋㅋ

      • 훠궈도 드셨네요!!
        음식양이 엄청 푸짐해서 '오아... 정말 많다'싶었는데 ㅋㅋㅋㅋ 똑같이 느끼셨나봐요.
        저도 훠궈 먹어보고 싶은데 이미 훠궈 경험자인 신랑 기억에는 그닥이었는지
        우겨서 먹어볼 기회가 좀처럼 없네요. ㅠ0ㅠ

      • 보는 순간 처음 제공된 이것마저 다 못비울 수 있겠다는 위압감이 딱 생기더라구요ㅋㅋㅋ
        역시 그렇게 되어서 너무 안타까웠어요ㅠㅠ
        양고기도 맛있어서 좀 더 먹고싶었는데ㅋㅋ
        아무래도 향신료 향이 좀 있다보니 싫어하시는 분들도 좀 있으시네요!!!
        저흰 다행이 괜찮았는데 이게 또 외국인 입맛에 맞춰진 거라 더 잘 맞았는지도 모르겠어요ㅋㅋ

      • 작년에 훠궈 처음 먹어봤는데, 그 오묘한 매운맛이 중독적이더라구요 ㅋㅋㅋㅋ
        그 뒤로 두 번 정도 더 먹어봤는데...

        이젠 중국요리에 그 특유의 향이 없으면 더 어색할 정도입니다 :)

      • 맞아요! 매운 맛이 여태 먹어왔던 거랑 좀 다르게 되게 독특한 맛이더라구요.
        향도 그렇고!ㅋㅋ
        정말 그 맛에 중독되는 거구나 싶었어요ㅋㅋㅋㅋ

      • 저는 훠궈를 별로 안 좋아해서 대만 갔을 때도 안 먹었답니다.ㅋㅋ
        제가 향신료 들어간 음식들을 좀 거부하는 경향이 있어서요.
        저는 오히려 베리 스윗 찐빵이 더 궁금한 걸요. ๑>∀<๑

      • 그러셨군요!!!!
        저는 대만에서 가장 유명하다는 훠궈 체인이라는 데에 가서 먹었었는데
        사실 그 때는 그리 큰 인상이 없었던 걸로 봐서 그냥 먹긴 했는데 맛이 있지는 않았던 건지, 아님 예상만큼 맛있어서 기억이 없는건지 잘 모르겠어요ㅋㅋ
        그래서 훠궈를 먹어볼지 말지 고민하는 남편에게 해줄 말이 없더라구요ㅋㅋ
        그냥 가서 먹으면 먹어질껄? 이딴 말밖에ㅋㅋㅋ
        근데 다행히 남편과 제 입맛에 꼭 맞아서 다행이었어요ㅋㅋㅋ

        저 베리 스윗 찐빵은 진짜 너무 맛있어서 다음에 중국인 마트 가면 비슷한 걸 파는지 한번 살펴보기로 했어요ㅋㅋㅋ
        찾게되면 상세한 후기를 또 올려볼게요ㅋㅋㅋ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