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부다비 :: 세상에서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 아부다비 공항근처 페라리월드 FERRARI WORLD

그랜드모스크를 떠나 다음으로 우리가 찾은 곳은 페라리월드였다. 남편이나 나나 롤러코스터를 정말정말정말정말 좋아하는데, 아부다비의 페라리월드에는 무려, 세상에서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가 있다! 이런 곳을 그냥 지나칠 수 없지! 페라리월드는 아부다비 공항과 매우 가까워서, 공항 머무름 시간이 짧은 경우에도 다녀올 수 있을 것 같다.




Ferrari World Abu Dhabi

Yas Island, 128717 - Abu Dhabi - United Arab Emirates

11AM-8PM

http://ferrariworldabudhabi.com





페라리월드가 가까워지고 있다는 것을 누구에게 묻지 않아도 단박에 알 수 있는 풍경! 두근두근 설렌다-





주차를 하고 페라리월드 입구로 찾아가는 길. 시간이 별로 없어서 무척 다급하게 올라가느라 사진에 다급함이 함께 찍혀있다. 페라리월드라는 이름에 걸맞게 온통 붉네. 완전 간지!





입구에서 티켓 구입. 티켓은 총 3가지 등급이 있다. 가장 저렴한 브론즈 (295 AED)는 일반적인 자유이용권이고 실버 (370 AED)의 경우 3가지 놀이기구를 빠르게 탑승할 수 있다. 골드 (535 AED)는 횟수 제한 없이 어떤 놀이기구든 무제한으로 빠르게 탑승 할 수 있다. 환율은 현지 금액에 300을 곱한것보다 조금 더 비싸니까, 브론즈가 우리나라 돈으로 9만원 정도. 페라리월드에는 보통 사람이 많지 않다고 해서 브론즈만 해도 충분하다길래 브론즈로 사려고 했는데 티켓 파는 분이 오늘 내부에 사람이 많은데 괜찮겠냐고 다시 확인하더라. 좀 낚이는 기분이 들기도 했지만, 우리는 정말 시간이 없어서 (페라리월드 안에서 보낼 수 있는 시간이 3시간 정도 있었다) 그냥 실버로 구입!


은색 팔찌를 팔에 감아주는데 저 팔찌에 떼어낼 수 있는 번호가 1, 2, 3 이렇게 붙어 있어서 fast pass를 사용할 때마다 하나씩 떼어내는 방식이다.

그리고 팔찌와 함께 바우처를 주었다. 기념품 샵에서 사용할 수 있는 10 AED짜리 상품권 같은건데, 이거 한번에 사용 못하는거 아닌가 싶어 쓸모없을 거라 생각했는데 자세히 봤더니 한번에 모두 사용이 가능한거다! 그래서 나중에 나올 때 40 AED 짜리 기념품을 하나 사기로 했다.


아, 그런데 정말 멘붕이었던거! 페라리월드에 복장제한이 있다. 나는 반바지를 입고 있었는데 입구에서 막는거다. 바지가 너무 짧다고, 옷 갈아입고 오라고! 티켓도 다 샀고 지금 차로 가서 옷을 갈아입을 수는 없으니까 어쩌냐 그랬더니, 신분증을 맡기면 스카프를 대여해줄거라고 알려주더라, 그래서 또 신분증 맡기고 붉은 스카프를 대여해서 치마처럼 다리에 두르고 다녔다. 복장 걱정했던 그랜드모스크는 잘 다녀왔는데 의외로 페라리월드에서 복장이 걸렸다며;( 아 근데, 테마파크에서 복장제한이라니 정말- 새삼 외국이로구나, 싶었다.





내부에는 이렇게 구경거리도 많다. 차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한참을 구경만 해도 시간 가는 줄 모를 듯.





그런데 우리는........... 오로지 이것만 바라보며 뛰었다. 바로 Formula Rossa!!!!! 세상에서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가 바로 이거다. Formula Rossa를 한번 타보고 감동 받아서 나중에 찍어본 레일.


잠깐 이 놀이기구에 대해 설명하자면, 최고 시속이 240 km 라고 한다. 게다가 이 최고 시속까지 도달하는데 5초가 채 걸리지 않는다고 하니, 출발할 때의 그 가속도를 상상해 볼수 있다. Formula Rossa가 등장하기 전까지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는 미국 Six Flags에 있는 킹다카였다고 하는데, 킹다카의 최고 속도는 205 km/h. 킹다카는 속도는 2인자로 밀려버렸지만 그래도 아직 세계에서 가장 무서운 롤러코스터로 꼽힌다고 한다. 이 때만해도 킹다카에 대해 호기심이 가득했었지만, 이미 나는 타고 왔지.


암튼, 개인적으로 한국의 T express도 엄청 무서운 놀이기구라고 생각했었는데, 나중에 찾아보니 T express의 최고 속도는 104 km/h 밖에 되지 않는다고 한다. 아 정말... 좁은 세상속에 살고 있었구나!


속도 비교만으로 대강 감이 잡힐지 모르지만 정말 이 Formula Rossa의 스릴감은 상상을 초월했다. 우리는 그 fast pass 3번 이용 가능한 걸 다 이 Formula Rossa를 타는데 사용했는데 처음 탔을 때는 너무 놀라서 비명소리조차 나오지 않았다. 남편이 내가 롤러코스터 탈 때 그런 반응을 한건 처음이었다며... (워낙에 무서운 걸 즐기고 잘탑니다, 제가.) 암튼, 정말 충격과 놀라움이었다!


속도도 빠르지만 회전도 굉장히 심해서 느껴지는 최대 중력가속도가 1.7G라고 하는데 사실 이 말은 그리 와닿지 않지만, 롤러코스터 탑승 전에 고글을 준다. 그러면서 잘 썼는지 하나하나 확인도 하는데 그럴만한 이유가 있었던 거다. 마지막 세번째 탔을 때, 출발과 동시에 고글이 뒤로 날아가버렸는데 그래도 스릴감은 느껴야하니까! 두 눈 똑바로 뜨고 있었더니, 이후로 한 3일간 눈이 시리고 불편했다. 라섹한지 1년 반쯤 흘렀을 때였는데, 눈 뭐 잘못됐나 싶어 무서웠던... ;(


마지막으로 탈 때에는 조금 더 기다려서 제일 앞줄에 탔다 (fast pass로 들어가도 제일 앞줄에 타려면 앞줄에 대기하는 줄에서 좀 기다려야 한다). 근데 참.. 그랬더니 또 차원이 다른 스릴....... 기왕이면 제일 앞줄에서도 한번 즐겨보시길!


당연히 Formula Rossa 외에도 롤러코스터가 더 있고, 다른 놀이기구들도 있지만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건 딱 이거 하나다. 다른 놀이기구들은 그냥 바로바로 탈 수 있어서 fast pass를 이용할 수 있으면 무조건 Formula Rossa에만 사용하면 될 듯. fast pass가 없을 경우 Formula Rossa는 1시간 정도 대기해야한다고 한다.


아무튼 우리는 1인당 거의 12만원을 들여서 Formula Rossa만 3번 타고 온 셈이 되었는데, Formula Rossa 한번 타는데 4만원을 또 내라 그래도 낼 수 있을 것 같다며.... 그만큼 우리 부부에게 Formula Rossa는 최고였다.





페라리월드의 양쪽 끝에 롤러코스터가 있는데 이건 Formula Rossa의 반대편에 있는 롤러코스터. 이것도 Formula Rossa만큼은 아니지만 충분히 스릴 있고 재밌었다.





들어갈 때도 뭔가 레이싱하는 느낌으로 멋진데, 특이한 점이라면 노란열차와 빨간열차가 서로 다른 레일에서 경쟁하듯이 움직인다는 거다. 별거 아닌 컨셉인데 옆에 있는 노란열차랑 앞서거니 뒷서거니 하며 달리는게 참 재밌었다. 이 놀이기구는 전혀 대기시간 없이 탑승 가능했다.





이건 시뮬레이션 하는 곳. 차가 막 엄청 리얼하게 움직이면서 레이싱을 한다. 다른 쪽 차에 탄 사람과 경쟁하는 방식.





이거는 어린 아이들이 많이 이용하던데, 당연하겠지만 우리나라 아이들이 이용하는 범퍼카랑은 차원이 다르다. 엄청 멋진 차로 엄청 멋진 레일을 달리는 것 (아- 설명한번 정말 저렴하다......). 진짜 레이싱 하는 것처럼 사람이 나와서 출발할 때 깃발도 휘둘러주고, 소리도 위잉- 나고. 멋있더라.

마지막엔 이렇게 순위도 나옴.





그 밖에도 평소 페라리에 관심이 많았다면 즐거운 시간을 보낼만한 구경거리들도 곳곳에 많다. 막 역사 같은 것도 있고, 그런데 우리는 차에 관심이 있는 건 아니니까, 그냥 pass-





나오는 길엔 또 필연적으로 기념품 샵을 지나야하는데 우리는 받은 바우쳐로 40 AED짜리 마그네틱을 사려고 했으나, 맘에 드는건 45 AED여서 5 AED 더 내고 이쁜 마크네틱도 하나 샀다 (근데 아무리 테마파크 기념품 샵이라지만.. 마그네틱 하나에 15000원 정도인건 너무했....). 기념품 샵도 엄청 넓고, 자동차 레일+자동차가 있는 장난감 같은건 나도 막 갖고 싶을만큼 퀄리티가 대단했다. 물론 어엄청 비싸고! 어린 자녀랑 들를 경우 여기를 어떻게든 휘리릭- 지나가야만 할듯.ㅋㅋ


페라리월드! 얼마 머무르지 못할 것 같아 처음부터 마음이 아주 다급하고 초조했지만, 억지로라도 들렀던걸 후회하지 않을 만큼 아주 만족스러웠던 곳이었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 Honeymoon/Abu Dhabi+Dubai, '15'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18개 입니다.

      • 페라리월드라고해서 자동차만 전시된 그런덴줄 알았는데 롤러코스터에 어린이용 자동차 트랙까지 즐길거리가 많네요
        요금이 전혀 아깝지 않은 포뮬라로사라는거, 저도 스릴넘치는 놀이기구 좋아해서 한 번 타보고 싶네요+_+
        +
        2018년 타지에서도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

      • 저희가 갔을 때 새로운 롤러코스터 공사를 열심히 하던 참이었는데, 그건 오픈을 했는지 모르겠네요ㅋㅋ
        이 나라는 두바이도 그렇고 여기 아부다비도 세계에서 가장...이라는 수식어를 정말 좋아하는 것 같아요.
        그래서 볼거리, 즐길거리들이 참 많구요ㅋㅋ
        청춘일기님도 2018년에 항상 건강하시고, 뜻하는 바 모두 이루시길 바랍니다! 감사해요!ㅋㅋ

      • 아.... 정말 멋지네요.
        전 겁이 많지만, 그래도 롤러코스터는 잘 탑니다.
        하지만, 제가 그동안 느껴본건 정말 작은 세상 속의 탈 것이겠군요. ㅎㅎ
        감탄사를 연발하시니 타보고 싶어집니다.
        이곳은 정말 구경할 것도 많아서 여유롭게 가면 더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 기억 속에는 정말 엄청나게 재미있었다는 것 밖에 남아있지 않은데 최근에 미국에서 또 가장 무섭다는 롤러코스터 등등을 타 보고 나서 남편에게
        하지만 아부다비에서 탄 것도 정말 재미있었어.
        라고 말하였더니, 지금 가서 타보면 느낌이 또 다를지도 모른다, 시시할지도 모른다, 이런 말을 하더라구요.
        흠, 어떨지 궁금해서 저도 다시 한번 가서 타보고싶어요ㅋㅋ
        제가 갔을 때만해도 새로운 롤러코스터를 한창 만들던 중이었는데, 다시 가도 또 새로운 즐길거리가 있을거라는 생각이 들구요!ㅋㅋ

      • 뭔가 엄청 거대하고 때깔 좋은 느낌의 롤러코스터예요ㅋㅋㅋㅋ
        페라리월드라는 것이 있는진 정말 처음 알았네요! +_+
        바쁘셨던 연말 잘 보내셨는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감사합니다, 슬님도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D
        뭔가 연초가 되니 또 연말과 다른 느낌으로 들뜨기는 하네요XD

      • 혹... 어디 갔다오셨나요?(혹시 한국?) 오랜만이예요.^^
        페라리월드에 볼거리가 많네요. 그치만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라니
        전 사양할 것 같아요. 무서버요~ 저라면 절대 타지 않을 겁니다. 암요~ㄷㄷ
        그 밖에 차와 관련된 것들은 즐겁게 구경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멋져요!

      • 히히 맞아요. 가람님 저 지금 한국입니다!
        막 도착해서는 밀렸던 일들 처리하느라 정신이 없다가, 이제서야 한숨 돌리고 쉬고 있어요.
        나온 김에 한달정도 푹 쉬고 돌아가려구요:D
        근데 참, 오랜만에 찾은 한국은, 정말 춥군요 ㄷㄷㄷ

      • 여기 공사한다고 뉴스 기사를 본 적이 있는데, 어느새 완공되었나 보네요.
        저희는 개복치들이라 이런 거 못타는데, 글 사이사이에서 진심으로 즐거워했음이 느껴지는 것 같아요.
        저는 차를 좋아해서 자동차만 구경해도 한 세월 일 것 같은 곳이네요.
        특히, 평생 탈 일 없을 것 같은 페라리를 말이죠. ㅋㅋ

      • 자동차 좋아하는 남성분들에게도 인기 만점인 곳이라는 얘기를 들었어요ㅋㅋ
        놀이기구도 가장 무서운 저거 하나를 빼놓고는 레이싱과 관련된 재미있는 것들도 많구요!ㅋㅋ
        물론 저희 목적은 오로지 하나ㅋㅋ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였지만요!ㅋㅋ

      • 아부다비를 몇 번 갔는데 페라리월드는 안 가 봤어요. 남편도 나도 차경주엔 별 관심이 없어서요.. 근데 무지 좋아보이네요. ♥♥

      • 확실히 관심이 없으신 분들에게는 높은 입장료를 내고까지 들어가 볼 필요는 없는 곳이긴 하죠ㅋㅋ
        아부다비를 몇번 가보셨다니! 어떤 여행 하셨었는지 문득 궁금해지네요!ㅋㅋ

      • 여기 정말로 가보고 싶은곳인데 ㅠ_ㅠ !!!!!
        저대신 완전 즐겨주셨군요!
        입장료가 압박이 있긴 하지만 저는 차량을 좋아해서 페라리 박물관과 본사도 이태리에서 다녀왔는데
        여기는 정말 없는 일정이라도 만들어서 가고 싶은데 노선이 영 안되서 못가고 있습니다
        정말 잘보았어욤!!!!!

      • 오! sword님은, 예전에 그랜드모스크도 그렇고! 아부다비에 언제고 꼭 한번 가보셔야겠어요!ㅋㅋ
        저는 차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데, 차도 좋아하신다니 엄청 멋지시네요.
        최근에 자동차를 구입할까 하는 생각에 차량 리뷰 영상들 몇개 찾아보고 했는데 역시 무슨 말인지 하나도 모르겠다며 두손두발 다 들었다죠ㅠㅠ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