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임신 중기 (26주-28주), 두근두근 임당테스트

미국 생활 :: 임신 중기 (26주-28주), 두근두근 임당테스트


26주째 되던 주에는 정기검진과 임당 검사가 모두 있었다. 한번 가는 김에 다 해치워버리자 싶어, 오전에 있는 정기검진을 마치고 곧바로 임당 검사를 하러갔다. 임당 검사를 할 때 혈액을 뽑아야 하기 때문인지 이 때 임당 검사와 함께 혈액성분 검사 (빈혈 여부를 알기 위해)와 이미 임신 초기 때 한 바 있는 성병 검사 2종을 함께 진행하였다.


오전 9시 30분, 여느 때와 달리 조금 일찍 방문한 OB&GYN에서의 정기검진은 역시나 순조롭게 진행되었다. 몸무게와 혈압을 측정한 후, 의사와 상담, 그리고 아이의 심장소리를 듣고 배가 얼마나 커졌나 배 사이즈를 줄자로 재보고 끝.


아무래도 식성이 많이 바뀌어 단 음식을 달고 살아서 그런지 몸무게가 생각보다 많이 늘은 것 같아서 몸무게가 이만큼이나 늘어도 괜찮은지를 의사 선생님께 물어보았더니, 너무 아무렇지 않게 괜찮다는 대답이 돌아와서 그나마 안심이 되었다. 그런데 임신 관련 책자나 다른 블로그 후기들을 볼 때에 그와 비교해서 체중 증가가 너무 심한게 아닌가 내내 걱정은 된다. 단 음식을 많이 먹으면 그 당분이 그대로 태아에게 흡수되어 태아의 크기만 커지고 건강에는 좋지 않다고 해서 줄여야 한다는 얘기를 많이 들어서 체중 때문에도 그렇지만 단 음식이 먹고 싶어져도 요즘은 꾹 참으려고 애쓰고 있다.


그리고 임산부는 꼭 flu shot을 맞는게 좋다고 가능하면 오늘 맞고 가라는 조언도 들었지만, 바로 이틀 뒤에 그랜드 캐년으로 휴가를 떠나야 했기 때문에 혹여라도 플루 샷 때문에 컨디션 난조가 올지 몰라 그냥 10월에 맞는 걸로.


다음은 내내 걱정이었던 임당 검사를 하러 갈 차례였다. 1차 임당 검사는 50g의 슈가가 들어있는 음료를 5분만에 다 마시고 딱 1시간 뒤 혈액 속 Glucose 레벨을 측정하는 방식이다. 임신성 당뇨는 가족력이랑 상관없이 임신 했을 때 태반에서 분비되는 호르몬 때문에 생기는 거라고 해서 가족력 같은 것은 전혀 없었지만 계속 불안했었다. 특히 임신 한 다음부터 평생 먹지 않던 단 음식들을 너무 많이 먹은 것 같기도 하고…… 


임당 검사는 시간이 많이 걸리기 때문에 남편은 정기 검진까지만 함께 한 후 출근을 했고, 검사를 위해 LAB으로는 나 혼자 갔다. 먹으라는 음료를 마시고 1시간 대기.





이 음료는 마시고 나면 속이 메슥거린다는 사람도 많고 마신 후 얼마 안되어 토해버렸다는 사람도 있는 등 아무튼 평이 무척 좋지 않은 음료이다. 일부러 그런 후기들은 안보려고 애썼지만 차가운 병을 손에 쥐자 긴장감이 조금 생기는 건 별수 없었다. 처음에 5분 안에 마시라는 얘기를 들었을 땐, 응? 이거 1분만에도 마시겠는데? 싶었는데, 막상 마시려고 보니 그리 쉽지만은 않아 무리하지 않고 천천히 다 마시고 나니 딱 5분이 걸렸다. 마지막 한모금을 마실 때 즈음 살짝 메슥거리는 느낌은 있었지만 전체적으로는 나쁘지 않았다. 오렌지맛 환타 먹는 기분.


다른 병원들에서는 1차 임당 테스트를 할 때에도 2시간 혹은 1시간 이전부터 공복을 유지하라는 등의 지시사항이 있는 곳도 있는 모양인데 나의 경우에는 아무런 지시사항이 없었다. 아침은 그냥 그대로 먹었고 임당 테스트 음료를 마시기까지는 대략 2시간 공복이었던 듯. 하지만 음료를 다 마시고 빈 음료병을 다시 가지고 오라고 해서 갔더니, 딱 그때 시간을 기록하며 그로부터 1시간 후에 채혈할 거라고, 그 1시간 동안은 물이나 어떤 음식도 섭취하지 말라는 지시를 받았다.


한시간은 대기실에 앉아 잡지도 보고 휴대폰을 가지고 놀기도 하며 대기했는데 임당 음료 탓인지 조금 나른한 기분이 들고 무척 졸렸다. 


어느 순간 Lab의 문이 열리고 내 이름이 불렸다. 순식간에 안으로 들어가 채혈. 채혈을 하는 그 순간에 남편에게 메시지가 왔는데 나중에 그 메시지의 시간을 보니 정말 처음에 채혈을 해야한다고 적어준 딱 그 시간이어서 좀 놀라웠다. 이 사람들 일 제대로 하는구나. 


채혈은 이미 여러번 해 보았는데 항상 여기 Lab의 직원들은 무뚝뚝하다는 인상이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임당검사를 위한 채혈을 해 주던 직원은 무척이나 살갑고 친절했다. 아이의 성별은 아는지, 기분이 어떤지 이런 저런 대화를 하며 즐겁게 채혈을 마칠 수 있었다.


이틀 정도 후, 결과를 보니 임당검사 1차에서 무사 통과!


걱정을 너무 했다 싶게 수치도 꽤 낮은 편이었다. 임산부들에게는 어느 정도 두려움일 수 밖에 없는 임당 검사도 다행히 이렇게 무사히 끝이 났다.


그런데 이날 받은 혈액검사에서 빈혈 관련 인자들 수치가 정상보다 조금 낮게 나와서 아니나 다를까, 철분을 섭취하라는 의견이 나왔다. 바로 철분제 처방이 나서 울면서 철분제 먹기 시작....;( 철분제를 먹기 시작하면 변비가 생긴다는 얘기도 있고 해서 무척 먹기 싫었는데 먹으라니 별수 없지. 그런데 다행히 나는 철분제가 잘 받는 편인지, 철분제를 먹은 이후에 몸의 변화가 생각보다 심하지 않았다. 철분제를 먹기 시작한 이후로, 가끔씩은 생활이 불편할 만큼 심해지던 심장 두근거림 증상이 거의 사라져서 이건 참 다행이다 싶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이미지 맵

    日常/BABY 다른 글

    댓글 30

      • 임당검사를 하셨군요.
        다른 블로그에서 건강 관련 이야기를 많이 쓰다 보니...
        임신 당뇨에 대한 글을 많이 읽기도 했어요.
        별 문제 없으시다니 다행입니다. ^^

      • 임신 후에 단 음식들을 달고 살아서 걱정을 많이 했었는데
        별 문제가 없다 그래서 참 다행이예요ㅋㅋ
        비록 철분제는 먹어야하지만요ㅠㅠㅠ

      • 우오 검사 결과가 좋아서, 글고 철분제가 잘 받아서 다행이에요! 그랜드캐년 여행도 잘 다녀오시어요!

      • 히히 임신기간 동안의 일기는 조금 지나서 올리고 있어서 그랜드캐년 여행도 이미 잘 다녀왔답니다!ㅋㅋㅋㅋ
        컨디션이 안좋아질까봐 걱정을 많이 했는데
        즐겁게 잘 다녀왔어요!ㅋㅋ

      • 임당검사라는 것이 있다는 것도 지금 처음 알았어요;
        임신을 하면 이래저래 챙겨야할 일이 많다는 것을 다시금 알게 되네요.
        이런 정보를 성교육 시간에 더 자세히 알려줘야 할 것 같은데 말이죠;
        검사결과 좋아서 다행이예요!

      • 임신 후에는 시기별로 해야할 검사들이 정해져 있어서 정기 검진 외에도 병원에 가야할 일이 너무 많은 것 같아요ㅠ
        이번에는 정기 검진 시기에 맞추어 다행히 잘 검사하고 왔지만요ㅋㅋㅋㅋ

      • 저도 비슷한시기라서 임당검사를 하겠네요 ㅋ 저도 철분제 먹고 있는데 변비때문에 고생중이랍니다ㅡ ㅠㅠ 프로바이오틱스를 먹어도 효과를 못보고있네요..

      • 철분제 처방해 줄때 혹시 모를 변비 때문에 변비약도 같이 처방해 주더라구요.
        변비약은 저는 아직 안먹었는데 아직까지는 변비 증상은 없어서 정말 다행이예요ㅋㅋㅋ

      • 임당임당 말은 많이 들어봤는데 검사는 이렇게 하는군요 살갑진 않아도 일은 제대로 하는거같아서 한편으론 다행인거같아요 ㅎㅎ
        저 오렌지색 음료수는 오란씨같은게 ㅋ 맛있을거같은데요ㅋ 아마 내시경 받을 때 먹는 그런 음료수맛이나지않을까 싳네요 미식거리고 끈적한 포도당을 생으로 먹는듯한 느낌?ㅎ

      • 오 설명을 들으니 정말 내시경 받을 때 먹는다는 음료랑 비슷한 맛일 것 같아요ㅋㅋㅋ
        근데 오렌지 맛이라서 나름 먹기 편하게 잘 만든 것 같더라구요ㅋㅋㅋㅋㅋ

      • 아주 좋은 결과네요. 아무런 이상이 없다고 하니 다행입니다.
        몸의 체중은 늘기 마련인데요. 말씀하신것 처럼 너무 많은 당분을 섭취하는건
        안좋다고 하네요. 엄마가 먹는것이 아이의 영양분으로 다 간다는걸 생각하면
        참 신기해요 . 그쵸?
        몸에 또 다른 생명체가 있다는 사실이 축복이네요.
        그 예쁘고 행복한 마음이 늘 충만하시길요. 늘 좋은것만 바라 보고 좋은 생각만 하시길요.

      • 맞아요!!!
        엄마가 먹는 것이 그대로 아이에게 간다는 것이 정말 신기한 것 같아요!
        이런 저런 검사를 할 때마다 걱정을 잔뜩 하는데 다행히 지금까지는 별다른 문제가 없어서 참 다행이예요ㅋㅋㅋ
        출산때까지 별 문제 없길.. 바라고 바랄 뿐입니다ㅠㅠㅠ

      • 헉 저는 이런검사가 있는줄도 몰랐어요!
        임신성 당뇨가 올수도 있군요 ㅠㅠ... 보통 임신관련 정보는 미디어로 접한게 대부분인데
        보고 있으면 좋은 거 많이 먹으면 당연히 태아에게 좋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단거도 조절하면서 먹어야 되는 거군요... 흑 진짜 엄마한테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ㅠ.ㅠ...
        검사들이 순조롭게 진행되니 제가 다 마음이 놓이네용^^ㅎㅎ 부디 몸조리 잘하시길!

      • 당을 먹으면 그대로 아이한테 전달되어서 아이 크기만 커진다고 하더라구요.
        건강에 좋지도 않고 출산때도 힘들다구요ㅠ
        저도 실제로 임신을 한 이후에 새롭게 알게 된 사실들이 참 많은 것 같아요.
        이런걸 미리부터 알수 있는 기회가 좀 있었더라면 더 좋았을 것 같은데 말이죠....

      • 저도 임당검사를 한다는 걸 처음 알았네요.^^*
        임신 중에는 여러가지 검사를 해야하나 봅니다. 이래저래 힘들겠다는 생각이...ㅠㅠ
        저도 요새 철분제 먹어요. 제경우는 빈혈이 좀 있어서요. 계속 건강 유의하세용~^^

      • 에구 빈혈때분에 철분제 드시는군요!!!
        철분제 먹을 때 부작용에 대해서 워낙 들은게 많아서 걱정했는데 다행히 저는 괜찮더라구요ㅋㅋㅋㅋ
        가람님도 괜찮으시면 좋겠어요!ㅋㅋㅋㅋ

      • 정말.. 새 생명을 품는 게 쉬운 게 아니네요. 임신 관련 정보?를 이 곳에서 거의 처음 접하는데, 볼 때마다 신기해요. 그만큼 쉽게 볼 게 아니라는 생각과 함께요.

        문제없이 무럭무럭!!

      • 임신 후에 챙겨할 것들이 워낙 많아서, 이런걸 모르고 시작한게 차라리 다행인건가 싶기도 하구요ㅋㅋㅋㅋ
        정말 남들은 임신하고 아이 낳는 걸 참 쉽게 한다고 생각했는데 다들 이렇게 나름 고생들을 했을 거라는 생각이 새삼 들기도 하네요ㅋㅋㅋ

      • 임당검사는 또 처음 들어보네요!
        역시 아직 무경험자라...ㅠㅠ 미리 이렇게 배워보네요.
        그나저나 결과가 좋아서 다행이에요!

      • 걱정을 조금 많이 했었는데 참 무색하게 결과가 잘 나왔네요.
        다행이예요!ㅋㅋㅋ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