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플러싱 맛집 :: 푸짐함에 놀라는 플러싱 한인타운 병천순대에서 즐긴 갈비탕과 감자탕


뉴욕 플러싱 맛집 :: 푸짐함에 놀라는 플러싱 한인타운 병천순대에서 즐긴 갈비탕과 감자탕


출산 전, 어머님을 모시러 JFK 공항에 가야할 일이 있어서 다녀오는 길에 플러싱 한인타운에 있는 H 마트에 들렀다. H 마트라면 당연히 내부에 다 푸드코트가 있는 줄 알았는데, 너무 한인타운 한 가운데에 있는 H 마트여서 그런지 여긴 푸드코트가 없더라. 그래서 밥을 어떡하나.. 고민하다가 바로 눈 앞에 보이는 병천자매순대라는 곳엘 들어갔다. 미국에 사는 한인들 커뮤니티에서 맛이 좋다고 몇번 이름을 들었던 것 같기도 했기 때문이다.





24시간 영업을 한다고 한다.





여기저기서 찍어본 메뉴들. 우리는 뭘 먹을까 고민하다가, 나는 갈비탕 ($14.99)으로, 남편은 뉴 콤보메뉴 ($18.99)로 감자탕과 LA 갈비구이를 골랐다.





한국의 해장국 집에서 일반적으로 볼 수 있을 법한 밑반찬들이 깔렸다. 직원분들은 아주 살갑게 친절하시지는 않지만 때때로 살짝 와서 반찬이 비나 확인하시는 등 좀 츤데레같은 느낌.





주문을 하고 나는 바로 화장실엘 다녀왔는데, 다녀오면서 보니 여러 테이블에서 갈비탕을 엄청 많이들 드시고 계셨다. 그리고 그 갈비탕이 엄청 푸짐해보여서 뭐지? 나 되게 주문 잘 한것 같아! 하며 기쁘게 자리에 착석하고 대기를 했다. 이윽고 등장한 내 갈비탕. 정말 푸짐해보인다.


우리가 들어오기 전 우리 옆자리에 계시던 세분 손님 중 두분도 갈비탕. 그 이후 들어오셨던 세분 손님은 메뉴도 안보고 갈비탕 세개요!를 외치시는 등. 이 곳 갈비탕이 아주 인기메뉴였던 것 같다.


먹어보니 국물도 아주 깊고 고기도 정말 보드랍고 양도 많고! 아주 만족스러웠다. 남편도 고기 몇점, 국물 조금 먹어보더니, 이건 정말 한국에서 먹는 갈비탕이라고 쳐도 아주 수준급이라고 평했다. 나도 동감!





그리고 이건 남편의 감자탕. 콤보메뉴라서 메뉴가 2개가 나오니까 각각의 크기는 좀 작을 줄 알았는데 등장하는 순간 너무 놀랐다. 저 수북한 양이 정말 실화입니까?


남편은 내 갈비탕이 워낙에 맛있어서 그런지 자꾸 감자탕보다 갈비탕이 맛있다며 아쉬움을 표했지만, 감자탕도 맛있었다고 한다. 한국에서 먹는 일반적인 감자탕, 딱 그런 느낌이라고.





그리고 가운데 두고 먹었던 LA 갈비구이. 소스가 달달하고 아주 맛있었다.


아무런 정보 없이 이름은 좀 들어본 듯, 익숙한 생각에 들어갔는데 생각보다 너무 만족스러워서 놀라웠던 병천순대 (병천 자매 순대)! 순대집에서 순대는 먹어보지 못했지만, 아마 순대도 엄청 맛있을거야!


가격도 이정도면 뉴욕의 한인타운 치고는 정말정말 저렴한 편이다! 플러싱에서 든든한 한끼를 먹을만한 곳으로 매우 추천하고 싶다!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 North America/U.S. - New York, '16-'18'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26개 입니다.

      • 와우... 이정도면 가격도 맛도 양도 아주 수준급이네요 +_+

        이젠 진짜 시대가 변한걸 느끼는거 같아요
        정말 예전의 한인식당은 어이없는 가격과 지저분함에 맛도 형편없는 경우가 많았는데
        정말 여기 좋아보이네요
        뉴욕에 한인들이 많이 살아서 그런거긴 하겠지만 정말 좋아보여요 +_+

      • 뉴욕 한인타운도 맨해튼에 있는 곳은 맛이 있더라도 너무 비싸거나;; 그래서 좀 불만인데 플러싱은 어딜 가도 항상 평균 이상인 느낌이랄까요?ㅋㅋㅋ
        한인 커뮤니티에서 이름이 몇번 언급된 걸 본 기억이 나서 들어갔던 건데 정말 후회하지 않았어요!ㅋㅋㅋㅋ

      • 가성비도 좋고 양도 푸짐하니 좋네요. 추천하실만 합니다. 지금 시어머님 와 계시는군요. 부디 몸조리 잘 하시고 건강하세요. ^^ 몸을 늘 아끼시는 것 염두에 두시고요. 행복한 포스팅이네요. 누군가 그랬습니다. 혼밥은 외로움을 가져다 주지만 함께하는 식사는 행복감을 안겨다 준다고요. 그런 행복이 넘치는 포스팅 앞으로 기대하겠습니다. ^^ 참 방문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이렇게 절 방문 하지 않았더라면 예쁜 아가 탄생도 몰랐을겁니다. ^^

      • 수유도 해야해서ㅠ 매일매일 건강한 음식만 먹으려고 무척 애쓰고 있어요.
        임신 기간보다 어쩌면 더 신경쓰고 있는 듯 하네요ㅋㅋㅋ
        아이 돌보는 것도 아직 서툴러서 매일매일이 전쟁같고 가끔은 울컥하는 일들도 많은데 그래도 잠자거나 배냇짓하는 아이 얼굴만 바라보면 정말 세성을 다 가진것 같은 기분이예요ㅋㅋㅋ
        Deborah님 항상 감사해요XD

      • 작게 영어도 써있지만 벽에 붙은 메뉴판을 보니 기본이 한인대상으로 하는 식당인가봐요
        백퍼 한글메뉴라니 +_+
        가격도 한국이랑 비슷한데요 이정도 가격이면 뉴욕에서 저렴하다고 할 만 하네요^^
        사진의 필터색도 한 몫했지만 감자탕이 엄청 매콤해 보이네요! 듬뿍 담은 비주얼도 좋고!!

      • 플러싱 한인타운에 살면은 거의 하루종일 영어 한마디 하지 않아도 생활이 가능하다고 하더라구요ㅋㅋ
        은행업무 같은 것도 다 한국말로 볼 수 있다고ㅋㅋㅋㅋㅋ
        그만큼 한인이 많은 곳이라 그런지 식당들도 맛이 좋은 곳이 많은 것 같아요.
        멀리 사는 저희는 그저 부러울 따름입니다ㅠㅠㅠ

      • 순대가 등잘할 줄 알았는데...그건 아니었군요. ㅎㅎ
        갈비탕도 그렇고, 감자탕도 그렇고... 엄청 푸짐하네요.
        푸짐한만큼 맛도 있으니 아주 굿이네요. ^^

      • 저희가 순대집 가서 순대를 주문하지 않았네요ㅋㅋㅋ
        모르긴 몰라도 순대도 무척 맛있을 것 같아요!ㅋㅋㅋㅋ

      • 양이 정말 푸짐하네요..!
        해외에 있다가 한국 음식 먹고 싶을 때
        저렇게 맛있고 가격도 좋은 음식점 있으면
        너무 기쁘죠 ㅎㅎ

      • 양도 푸짐하고 맛도 정말 좋았어요!ㅋㅋㅋ
        집에서 조금만 더 가까웠더라면 좋았을텐데요ㅠㅠㅠ

      • 한국보다 푸짐한 것 같은 느낌잌ㅋㅋㅋㅋㅋㅋ
        병천순대가 맛있다던데 저도 아직 못 먹어봤네요.
        프랜차이즈는 아닌 것 같은데, 이런 가게가 근처에 있으면 참 좋겠어요.
        뉴욕이라 쪼금 아쉬우시겠어요 ㅎㅎㅎ

      • 맞아요!ㅋㅋ 한국보다 푸짐한 것 같죠?ㅋㅋ
        맛도 한국의 맛집들에 뒤지지 않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순대도 워낙 좋아하는데 이날은 순대집 가서 순대를 안먹었네요ㅋㅋ
        담엔 순대를 한번 도전해봐야겠습니다!ㅋㅋㅋ

      • 저도 갈비탕 좋아해서 여기저기서 시켜먹어봤지만 케미님 드신것처럼 저렇게 양이 수북한 갈비탕은 처음봐요! 저같아도 들어와서 보자마자 갈비탕 따라 시켰을거같아욬ㅋㅋ!!
        순간 감자탕인가 했습니다ㅋㅋㅋ!!

      • 갈비탕을 시켜놓고 화장실 다녀오는 길에 다른 테이블에 하나씩은 꼭 놓여있는 갈비탕이 너무 푸짐해 보여서
        설마 내가 저걸 주문한건가? 의심이 들 정도였어요ㅋㅋㅋㅋ

      • 갈비탕 보고 정말 실하다~하면서
        감자탕으로 내려가면서 빵 터졌네요!!!
        그릇이 터질 것 같아요. ㅎㅎㅎㅎㅎ
        이런 푸짐한 사진을 보면 절로 웃음이 나니 이를 어쩜 좋을까요. ㅎㅎㅎ

      • ㅋㅋㅋㅋ저도 감자탕 보는데 막 웃기더라구요ㅋㅋㅋㅋ
        너무 푸짐한거 아니냐며ㅋㅋㅋㅋ
        양이 굉장히 많았는데 맛있기도 해서 결국 그릇을 다 비우고 나왔어요!ㅋㅋㅋ

      • ㅎㅎㅎ 저런 인심에는 맛있게 다 비워주는 것이 예의지요. ㅎㅎㅎ

      • 가격은 좀 비싸더라도 제가 사는 동네에도 맛있는 한식당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갈비탕에 파가 잔뜩 올라간게 맛있어 보입니다!

      • 미국에 나와 살다보니, 가격은 둘째 치더라도 맛있는 한국 음식을 먹을 수 있기만 하면 참 다행이다 싶더라구요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