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미국 동전 지폐로 바꾸기, COINSTAR로 간편히!

미국 생활 :: 미국 동전 지폐로 바꾸기, COINSTAR로 간편히!

 

미국에서 생활을 할 때 보통은 카드를 사용하여서 동전이 생길 일이 별로 없다고 생각했지만, 미국 생활을 마무리하려고 보니 모아둔 동전이 꽤 되는구나, 싶은 생각이 들었다. 한국도 은행에서 요새는 동전을 지폐로 바꿔주길 꺼려한다고 하는데, 미국은 은행에서 이걸 바꿀 수 있나? 궁금해서 찾아보았더니, 역시 지폐를 동전으로 바꾸는 것은 바로 해주어도 반대로 하는 일은 그리 쉬운 일이 아닌 것 같았다.

 

그래도 방법이 있지 않을까? 생각하고 조금 더 찾아보았더니, 세상에, 예상보다 훨씬 간편한 방법이 있었던 거다. 기쁜 마음에 후기를 남기려고 사진을 열심히 찍어두었는데 완전히 까먹고 있다가, 이제서야 후기를 남겨본다.

 

처치곤란 미국 동전, COINSTAR를 이용하여 간편하게 사용 가능한 돈으로 바꾸는 방법!

 

(사실 제목에 쓴 것처럼 동전을 바로 지폐로 바꾸는 방법이라고 볼 수는 없으나, 동전을 지폐로 바꾸고 싶은 사람에게 유용한 정보일 듯 해서 정한 제목이라 이해해 주길)

 

미국에 있다면 바로 구글맵에서 COINSTAR를 검색해 보자, 그러면 주변에 꽤 여러 곳이 검색되는 것을 알 수 있다. 따로 건물이 되어 있다기 보다 큰 마트 같은 곳 한켠에 기계가 마련되어 있는 경우가 많은 듯. 나도 스탑앤샵 등을 다닐 때 자주 보았던 것 같은데 평소에는 뭔지 전혀 신경을 쓰지 않고 지나쳤던 것 같다.

 

 

 

바로 이렇게 생긴 기계이다.

 

 

 

간단히 말해서 동전을 넣고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있는 그런 기계라고 말할 수 있겠다. 지폐로 바꿀 수도 있고 (수수료가 붙는다), 원하는 업체의 기프트 카드로 받을 수도 있다 (수수료 없음!), 그리고 기부도 할 수 있다고 한다.

 

 

 

재활용 되는 병을 반납하고 받는 bottle slip과 마찬가지로 coinstar slip도 캐셔한테 가면 리딤이 가능하다는 의미. 그러니까 여기서 받은 슬립을 이용해서 해당 마트에서 쇼핑을 할 수도 있다는 얘기가 된다.

 

 

 

우리는 미리 생각했던 대로 gift card로 바꾸기로 했다. 마침 아마존에서 이런저런 쇼핑을 매우 하던 때이기도 했고, 기프트 카드로 바꾸는 경우에는 수수료가 없기 때문이다.

 

 

 

아마존 말고도 다양한 곳에서 사용 가능한 기프트 카드로 바꿀 수 있다! 업체가 아주 다양!

 

 

 

알겠다고 하고,

 

 

 

여기서 시키는 대로 동전을 넣었다.

 

 

 

이 위에 동전을 죄다 올리고 손잡이를 잡아 올려 오른편으로 넘겨주면 끝.

 

 

 

동전이 많다고 생각했는데 죄다 페니였다보다. 생각보다 적은 금액. 게다가 일부러 여기 다녀오고 나서 집에 왔더니 다른 동전 뭉치가 더 발견되었다는 마음 아픈 이야기가 또 있다 (결국 그 동전들은 바꾸지 못하고 가져옴..ㅠㅠ).

 

아무튼 마지막 단계에서 정말 기프트 카드로 받을 건지, 아니면 마음을 바꿔 캐쉬 바우처로 받을 건지를 다시 선택할 수 있다. 우리는 처음 생각대로 기프트 카드로 받는 걸로!

 

 

 

아마존에서 바로 사용 가능한 기프트 카드 코드가 출력되어 나왔다. 넘나 편리한 것!

 

 

이렇게 간편하게 동전을 캐쉬로 바꿀 수 있다니. 이래저래 사라져버린 동전이 정말 많았을텐데, 미리 알았더라면 미국에서 생활하는 동안 종종 이용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19개 입니다.

      • 오..... 이거 쏠쏠한데요!? 유럽에서도 이런 거 있었으면 진작에 동전정리 좀 했을텐데....흑흑
        돌아올 때 공항에서 동전 없애려고 쓸데없이 먹을 거 사려고 돌아다닌 거 생각하면(....)ㅋㅋㅋㅋ

      • 맞아요! 여행지에서 특히 동전이 처지 곤란일 때가 많죠
        저도 유럽 동전 캐나다 동전이 뭐가 어디껀지도 모르게 섞여있는 봉지 하나가 있습니다ㅋㅋㅋ 볼때마다 아깝ㅠㅠㅠㅠ

      • 밴쿠버 이런거 있나 찾아봐야겠어요 ㅠㅠ
        밴쿠버는 돈 포장하는 종이도 직접 사다가 묶어서 은행 갖다줘야지 받아주거든요 ㅠ_ㅠ
        이런 시스템 너무 좋네요
        한국은 은행마다 있지만 그냥 계좌로 넣어주는데 이렇게 바우처로 주는것도 좋네요

      • 으악 돈 포장까지 직접 해야한다고요?
        정말 은행들 너무하네요ㅠㅠㅠㅠ
        동전 받기 싫어하는 건 정말 국적불문 다 똑같은가봐요ㅠ

      • 한국은 그래도 자동화 기기라도 있어서 통장으로 바로 넣어주는데...
        그나마 자동화 기기 없는 매장들이 있어서 지점을 찾아가야 하긴 하지만

        진짜 여기는 그 돌돌마는 종이를 사다가 포장을 해야 해서 ...저는 가급적 동전 생기면 팁을 주던 뭘하던 쓰려고 합니다 -_ ㅜ

      • 우리도 은행마다 이런게 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러면 동전 발행비용보다 훨씬 효용성이 있을텐데 말입니다.

      • 맞아요!
        간단하게 기계로 동전을 바우처로 바꿀 수 있으면 너무 편리할 것 같은데, 누가 이런거 좀 만들어주면 좋겠네요ㅋㅋㅋ

      • 우리나라도 고려좀 해봤으면 합니다.
        멀리계시지만 행복한 추석 되세요 ^^

      • 드래곤포토님 오랜만이네요, 감사합니다!
        제가 얼마전 한국에 귀국해서 이번에는 아주 제대로 된 추석을 보냈습니다!
        너무 늦었지만 드래곤포토님도 즐거운 추석 보내셨길 바래요!!

      • 유용한 정보에요.
        요샌 어딜가나 동전은 골치덩이군요. ㅎㅎ
        가끔 생기는 동전을 모으기도 싫고, 처치하기도 곤란해서 막내한테 몰아주네요.ㅋ

      • 오오 막내분은 좋으시겠어요!
        사실 동전 굴러다니면 아무것도 아닌 것 같은데 은근 그게 모아두면 큰돈이더라구요ㅋㅋ
        한국에 와서도 한동안 카드가 없어서 현금을 사용하고 다녔더니 동전이 많이 생겼어요.
        특히 지하철 타면서 보증금냈다 돌려받은 500원짜리들이 너무 많이 모여서;;; 이게 꽤 큰돈이더라구요ㅋㅋㅋㅋ

      • 동전 바꾸기 참 어려워졌죠ㅠ.ㅠ 미국도 마찬가지군요.
        그래도 이런 서비스가 있다는게 미국스럽다고 해야할까... 캐쉬는 수수료가 붙어서 아쉽지만 합리적인것 같아요ㅎㅎ
        스팀이 눈에 딱! 동전 털어서 게임 사면 되겠다 싶군요 ^^

      • 오 저는 스팀 뭔지 몰랐는데!
        아는 사람 눈에는 보인다더니 신기하네요ㅋㅋㅋㅋ
        꽤 접근성이 좋은 곳들에 기계들이 있어서 미리 알았더라면 더 잘 이용했을텐데 아쉬움이 들더라구요ㅠㅠ

      • 이거 아주 신박한 아이템입니다 요즘은 한국에서도 화폐가치가 높아져서 동전 처리가 마땅치 않은데, 은행가기도 그렇고 이런 기계가 있으면 좋을것 같아요

      • 한국에도 있으면 정말 좋겠어요!
        동전 처리는 어딜가나 참 문제인가봐요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