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Tax Free Week를 이용하여 쇼핑 즐기기, 미국의 Back to School Sale


미국 생활 :: Tax Free Week를 이용하여 쇼핑 즐기기, 미국의 Back to School Sale


지난 주말에는 급히 아울렛을 다녀왔다. 내가 거주하는 주의 Tax Free Week를 즐기기 위해서! 


미국 여행을 하면서 당황스러울 수 있는 부분이라면 당연히 tax랑 tip 문제일 것이다. 미국은 주마다 각기 다른 퍼센트로 세금이 붙는데 그 때문인지 어딜 가나 물건의 가격은 tax 포함 전의 가격이고 그래서 적힌 가격만 보고 물건을 사려고 하면 실제로 결제된 가격은 그보다 비싸서 당황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온라인 쇼핑을 할 때에도 물건을 배송 받을 주소를 입력하고 나서야 내가 사는 주에 맞는 tax 가 붙어 최종 결제 가격을 알 수 있는 방식. 당연히 내야하는 돈이지만 처음 물건을 살지 말지 고민할 때 가격과 마지막에 결제할 때 가격에 차이가 있다는 사실은 역시나 좀 불편하다.


그런데, 일년에 단 한번, 이 sales tax를 내지 않아도 되는 때가 있다. 그게 바로 지난 주였던 것. 이 Tax Free Week는 없는 주도 있고, 있다고 해도 주마다 시기가 다르지만 보통은 8월 즈음. 한국과 다르게 미국은 학교의 새 학기가 9월에 시작하는데 9월 새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교에 가는 아이들의 옷이랑 신발을 구입해 주라는 의미의 세일이라 Back to School Sale이라고도 불린다. 그래서 tax free가 적용되는 대상도 옷이랑 신발 위주로 각 아이템당 가격이 100달러 이하의 상품만이 적용 대상 (값비싼 명품들은 제외된다는 것은 참 마음 아픈 일이다). 적용 대상과 제한 금액도 주마다 다르다. 위에 적힌 것은 코네티컷 주 기준.


이 시기에는 상품의 tax만 없는 것이 아니라 각 매장별로 Back to School Sale을 아주 크게 벌이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크게 할인된 가격+택스까지 내지 않아도 되니까 옷이나 신발을 구입하기에는 아주 적절한 시기인 셈이다. 특히 어떤 매장들에서는 학생이나 선생님이라는 걸 증명하는 ID가 있으면 추가로 할인해 주는 곳도 있었다.





곳곳의 Tax Free 안내판과 확실히 평소보다는 붐비던 아울렛의 모습.


우리는 몇주 전부터 남편의 운동화와 내 슬립온을 하나씩 구입하려고 생각하고 있었기 때문에 이번에는 이 기간을 놓치지 않고 아울렛을 찾았다. 아울렛을 가면 항상 들리는 폴로 랄프로렌 매장도 가 보았는데 할인된 아울렛 가격에 50% 씩이나 더 세일을 해주고 있었다. 이건 작년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 때와 같은 할인율이었는데 이번엔 Tax까지 붙지 않으니 블랙 프라이데이 보다 더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하다는 이야기. 우리도 가을 옷을 좀 장만할까 싶어 유심히 보았는데 의외로 아직 다 반팔 옷들만 진열되어 있어 아쉬운 마음을 뒤로 하고 그냥 매장을 나왔다.





옷은 그냥 포기하고 바로 운동화 매장들로 향했다. 이 날 아디다스 매장은 전 품목이 30% 할인 중이었고, 나이키는 20%, 그리고 언더아머는 40% 할인을 진행하고 있었다. 남편이 조금 저렴한 편하게 신을 운동화를 고르느라 한시간도 더 고민한 듯. 각 운동화 매장들을 열심히 돌면서 겨우 쇼핑을 마쳤다.





슬립온을 사려고 했지만 슬립온과 운동화의 중간 즈음의 느낌으로 예쁜 운동화가 있어서 나도 결국 운동화를 지르고, 남편의 운동화와 함께 계산 완료. 집에 와서 영수증을 다시 보니 원래 6.35% 가 붙어야 하는 tax란에 0이 찍혀 있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었다.


우리가 자주 가는 아울렛은 이래서 운영이 되나 싶게 언제나 사람이 너무 없어 걱정이었는데, 이 날은 계산을 하기 위해 무려 줄을 서야 할 지경이었다. 정말 학교 가야하는 아이들을 데리고 나온 가족들도 많아서 아이들도 신이 나서 운동화를 고르는 모습이 귀엽기도 했던.


집에서 차로 20분 거리의 아울렛이었는데 도로에 사고가 나서 한참을 돌아가느라 가는데 40분이나 걸려 시작은 조금 짜증이 나 있었지만, 그래도 예쁜 운동화를 저렴하게 구입하여 나오는 길엔 기분이 무척 좋았다. 옷도 좀 더 구입할 수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그러지 못한 것은 아쉽....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41개 입니다.

      • 예쁜 운동화도 텍스 없이 구매하시고 득템 축하드려요~^^ 저도 필요한게 너무 많지만 다음 새일을 기약하며...:((
        즐거운 오후되세요~^^

      • 원래 사려고 생각하고 있던 걸 세일도 받고 택스도 안내고 살 수 있어서 좋았어요!ㅋㅋㅋ

      • 미국에서 쇼핑할 때 국내보다 더 저렴하게 득템할 수 있다는데, 세금없이 잘 구입하셨네요. 미국은 언젠간 가보고 싶은 나라인데 아직까지 그런 기회가 없네요.
        내년쯔음 갈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

      • 외식비는 한국보다 많이 비싸지만 공산품은 대부분 한국보다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한 것 같아요.
        가끔씩 이렇게 세일 기회에 득템하면 기분이 참 좋더라구요ㅋㅋ

      • 예쁜 운동화를 저렴하게 구입하셨군요
        세금과 팁은 우리가 참 간편합니다
        우린 그냥 게산에 부가세에가 포함되어 있고 팁은 안 줘도 되니 말입니다^^

      • 맞아요!ㅋㅋ 한국은 이미 내는 금액에 다 포함되어 있어서 어차피 내는 건데도 아까운 생각이 덜 드는데 미국은 다 따로 내야하니 아깝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ㅠ

      • 갈수록 세금이 많아지는 요즘..
        공직자들은 그 세금을
        자기 돈이 아니라고 펑펑 쓰고 있으니
        조세저항이라도 해야겠어요

      • 공직자들이 세금 펑펑 쓰는 모습들 기사로 접할 때면 정말 기가 막힐 때가 많아요!
        저는 지금이야 한국에 세금을 내고 있지 않지만 예전 생각하면...... 이러려고 내 돈을 그렇게 가져갔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더라구요ㅠ

      • 왜 우리나라에만 건너오면 비싸지는 거냐며 불평불만 늘어놓지만
        막상 제가 미국의 팁과 세금을 접하게 된다면 멘붕올것 같기도 해요 ㅠㅠ
        예쁜 옷을 구매하셨더라면 좋으셨겠지만 그래도 예쁜운동화를 구매하셔서 다행이에요!
        저는 할인한다싶으면 눈에보이는대로 집어와버려서 ㅎㅎ...
        처음듣는 미국생활 정본데 케미님덕에 알고갑니다~

      • 세금이랑 팁 때문에 외식비는 한국이랑 비교가 안되게 비싼 것 같아요ㅠ
        그렇지만 옷이나 신발 같은 것들은 명품이 아니고서야ㅋㅋ 한국보다는 훨씬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한 것 같아 (세일이 워낙 많아서 그런걸까요?) 그건 또 좋을 때가 있네요ㅋㅋㅋㅋ

      • 역시 쇼핑의 천국 미국! TAX FREE 주간이 있는지는 또 몰랐네요. 신기해요!
        저라면 이 날을 벼르고 있다가 옷과 신발을 3~4개씩 살 것 같아요ㅋㅋㅋ
        어떤 운동화를 사셨을까 궁금하네요! :D

      • 조만간 신고 나가게 되면 사진을 찍어보도록 할게요ㅋㅋ
        처음에 사려던 슬립온을 못사서 남편이 궁시렁거리기는 했지만ㅋㅋㅋ 아주 맘에 쏙 드는 운동화를 샀어요ㅋㅋ

        TAX FREE 주간에 맞추어 이런저런 세일을 많이 진행하는데다 TAX까지 안내니까 추가로 6.35% 할인을 더 받을 수 있는 기분이라 정말 계산할 때 기분이 좋더라구요ㅋㅋㅋㅋ

      • 좋은 쇼핑하셨군요! 좋은 물건을 저렴하게 사면 기분이 좋아지죠~ 만고의 진리!
        저도 저런 찬스가 있다면 운동화 여러 컬레를 사지 않았을까, 싶어요~ㅋㅋ

      • 이 기회에 옷도 많이 사고 싶었는데!
        가을 옷이 아직 많이 나와 있지 않은게 너무 아쉬웠어요ㅠㅠ
        가을 옷이 좀 있었으면 옷 쇼핑도 좀 제대로 했었을텐데 말이죠!ㅋㅋ

      • 계절 안타는것들은 이때 미리 왕창 구입해도 좋겠어요!
        물론 유행도 안타야겠죠. ㅋㅋㅋㅋ
        저희는 요즘 아무것도~ 정말이지 아~~~~무것도 사지 않고 있답니다. ㅋㅋㅋㅋ
        나중에 한국 가면 왕창 사려구요.

      • 아! 짐을 줄이시려고 그러신다고 했죠!!!
        다들 같은 생각인지 이날 유독 쇼핑백을 잔뜩 가지고 다니는 사람들이 많더라구요ㅋㅋ
        저희는 그래도 참았습니다ㅠㅠ

      • 잘하셨어요.
        저희도 요즘 무빙세일을 하면서 느낀건데
        평소 쓸데없는 걸 안산다고는 했어도 꺼내어 보니
        엄청 많더라구요. 왜 샀을까 싶은 것들도 꽤 많구요. ㅋㅋㅋㅋㅋ

      • 비밀댓글입니다

      • 한국은 세금이 포함되어 있다고 해도 세금면제 주간을 해서 세금만큼 깎아주고 그러면 좋을 것 같아요ㅋㅋㅋ
        그럼 그 기간에 쇼핑 많이들 할텐데 말이죠!
        저도 당장 추가하러 가겠습니다!ㅋㅋㅋㅋ

      • 우와 신기하네요 ㅋㅋㅋㅋㅋ우리나라랑 세금을 부과하는 기준이 다른건지 아니면 뭔가 다른게 있어서 이런 행사도 가능한가봐요 ㅋㅋㅋㅋㅋ

      • 우리나라는 물건을 구입할 때 구입 가격 안에 세금이 다 포함되어 있는데
        미국은 그 세금이 주마다 달라서 그렇게 하지 않고 세금이 포함되기 전 가격을 적어두거든요!
        그래서 계산할 때 되면 꼭 세금만큼 돈을 더 내는 기분이 들어서ㅠㅠ 아까울 때가 있어요ㅋㅋㅋ

      • TAX FREE 주간이라는 것도 있군요
        미국에서는 음식점에 들어가면 TIP을 얼마주어야 할지 고민하게되는데
        이런 것 보면 우리나라가 좋은 것 같습니다.

      • 맞아요! 미국 생활 처음 시작할때 팁문화가 정말 힘들었어요.
        음식점에서나 그냥 이런저런 서비스를 받을 때 급하게 팁을 줘야하는 상황인지 아닌건지 판단해야 하는 경우들이 자주 있더라구요ㅠㅠ

      • 예쁜 운동화를 저렴한 가격에 득템하셨네요!ㅋㅋㅋ
        이런날은 꼭 귀신같이 사람들이 알고 세일하는 날 몰리죠...ㄷㄷ
        집주변에 아울렛 단지가 모여있어 꿀단지 드나들듯이 가게 됩니다.^^

      • 해마다 있는거니까 아마 기다렸다가 다들 쇼핑하러 몰려 나왔을거예요ㅋㅋㅋㅋ

        집 주변에 아울렛이 있으면 정말 편하고 좋죠!ㅋㅋ
        저희는 차로 20분 거리에 있는데도 꽤 자주 가게되는 것 같아요ㅋㅋ

      • 텍스프리위크가 있다니 신기합니다.@_@
        택스를 따로 붙여서 판매하기때문에 가능한 이벤트가 아닌가 싶네요 한국에선 기본 택스가 포함된 가격이다보니.
        주 마다 택스가 다르다는걸 보니 갑자기 직구할 때 택스없는 델라웨어 배대지로 보낸게 생각나네요 ㅋㅋ 택스빼고 사는게 직구의 묘미였는데 말이죠 ^^;

      • 얼마전에 같이 일하던 동료가 델라웨어에 있는 제약회사로 직장을 잡아서 이동했거든요!
        거기 뭐있냐, 심심하지 않겠냐 한참 얘기하는데 갑자기, 거기 Tax Free야! 한마디 나오니까 다함께 부러워했던 기억이 나요ㅋㅋㅋㅋㅋ

      • 쇼핑하기 정말 좋은 날이로군요.
        계획했던 것들을 구매하지 못한 건 좀 아쉽지만,
        즐거운 쇼핑시간이셨네요. ㅎㅎ

      • 가을 옷을 좀 더 구입할 수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좀 아쉬웠어요ㅋㅋ
        그렇지만 맘에 드는 운동화를 사와서 다행이었어요!ㅋㅋ

      • 아니 이런 행사가!!!!

        백투스쿨 세일은 많이 보았는데 텍스프리윅스라니!!!
        찾아보니 캐나다는 안하네요 왜!!!!!!!!!!!!!!!!!!!!!!!!!!!!!!!!! 아아아아악~!`~~~!!! 어구래~~~~!!!!
        억울억울억울하네요!!!!!!!!!

      • 앗! 캐나다에는 안하는군요!
        근데 미국 내에서도 하는 주 보다 안하는 주가 더 많은 것 같아요ㅋㅋ
        다행히 제가 사는 곳은 하는 주여서 추가할인의 행운을 누릴 수 있었네요ㅋ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