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턴 퀸시 마켓 Quincy Market, Boston에서 즐긴 맛있는 랍스터롤과 클램차우더


보스턴 퀸시 마켓 Quincy Market, Boston에서 즐긴 맛있는 랍스터롤과 클램차우더


기회가 되면 보스턴에서도 랍스터롤을 한번 먹어보고 싶었는데 퀸시마켓에서 먹기에 좋겠다 싶었다. 그래서 덕투어가 끝난 후 우리는 바로 퀸시 마켓으로 향했다.





뉴욕에 첼시 마켓이 있다면 보스턴엔 퀸시 마켓이 있는 건가? 생각되기도 하지만 사실 내부 분위기는 좀 많이 다른 것 같다. 퀸시 마켓이 훨씬 규모도 작고, 좀더 복작복작한 느낌이랄까.





어쨌든 도착한 퀸시 마켓!





여전히 복작거리는 퀸시 마켓의 내부. 퀸시 마켓 안에는 마그놀리아도 있었다! 블루보틀 커피도 그렇고 Lady M 디저트 가게도 그렇고, 뉴욕에서 인기 있는 것들이 보스턴엔 다 있네? 중간에 뉴헤이븐에 들렀다가 보스턴으로 가도 됐으련만 왜 보스턴에만 이렇게 생기는 건지 모르겠다.





퀸시 마켓 내에 눈에 띄는 랍스터롤 가게는 이렇게 두군데로 줄여졌다 (가격은 비슷). 한군데가 더 보이기는 했는데 거기는 사람이 좀 적었다. 이 두 곳 중에서도 두번째 사진의 보스턴 차우다가 가장 유명한 곳이라고 해서 우리도 처음엔 이 곳에서 구입을 하려고 했는데, 메뉴들마다 중국어 설명이 덧붙여져 있는 것도 그렇고... 무엇보다 앞선 사람이 받아 가는 랍스터롤의 생김새가 내가 생각하던 랍스터롤과 조금 다른 것 같기도 해서, 우리는 줄을 서다 말고 첫번째 사진의 가게로 발길을 돌렸다.





바로 이곳! 랍스터롤은 차가운 것과 따뜻한 것을 둘다 주문할 수 있었다. 우리는 따뜻한 랍스터롤에 클램차우더 컵 하나와 소다음료가 셋트로 되어있는 메뉴를 주문하였다. 가격은 $28.99 +tax.





음식을 받아서 어디서 먹을지 자리를 찾는데, 1층은 야외석까지 가득차 있어서 2층으로 올라가서야 겨우 자리를 잡고 앉을 수 있었다. 주말 점심때라 그런지 무척 붐볐다.





자리 잡고 앉아 맛보는 랍스터롤과 클램차우더 스프. 맛은 아주 좋았다. 랍스터롤도 따뜻하고 버터향 가득한 빵도, 통통한 랍스터 살도 아주 맛있었다. 그런데 역시나 물가 비싼 보스턴이라 그런건지, 그 중에서도 관광객들 가득한 퀸시 마켓이어서 그런건지, 랍스터롤의 크기에 비해 가격이 너무 비쌌다. 택스에 환율을 생각하면 이 작은 랍스터롤과 클램차우더, 그리고 소다음료 하나씩에 34000원? 정도 하는 셈이니까! 레스토랑에서 먹는 음식도 아니고, 사서 길바닥에서 먹어야 하는 음식치고는 너무 비싼 것이다. 뉴헤이븐에서는 이 가격에 이보다 커다랗고 실한 랍스터롤을 두개는 먹을 수 있다.





게다가 콜라에 얼음양 이거 실화? 세모금 빨아먹으니 없어져버렸던 콜라. 짜증이 났다.


남편이랑 둘이서 랍스터롤 셋트를 하나만 샀던 것은, 이걸로 두개를 사기엔 가격이 너무 비싸다 싶었고, 퀸시 마켓 내에 다른 먹을 거리도 많으니 이걸 먹고 다른 걸 더 사먹자, 하는 생각이었는데 너무 overpriced 된 느낌이 강하게 들어서 더이상 퀸시 마켓에서 뭘 더 사먹고 싶은 생각이 싹 사라졌다.


맛은 있었지만, 뭔가 씁쓸했던 퀸시 마켓에서의 경험이었다.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 North America/U.S. - Boston, '17-'18'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26개 입니다.

      • 가격 무엇....
        콜라 무엇.... 사실 저는 콜라를 엄청나게 좋아하고 정말 물이상으로 마셨다가 지금 엄청나게 참으면서 어디서 뭐 먹을때 한잔정도로 참는데
        저렇게 얼음에 콜라향 첨가한듯한 수준은 저를 분노케 하네요....
        세모금이라 하셨으니 저는 한모금이면 끝날것 같아요 -ㅅ-!!

        관광객이 많이 가는곳이라 그런지 너무해요 ㅠㅠㅠㅠㅠㅠㅠ

      • 정말 저거는 얼음을 주문했더니 콜라를 좀 줬다, 수준이지요ㅠ
        한두모금 빨다가 얼음양 보고 기겁을..ㅠㅠ

        미국이나 한국이나 관광지 물가는 참 무서운 것 같아요ㅠ

      • 순간적으로 썸네일 보고 떡볶이인줄알곸ㅋㅋㅋ 잠깐 설렜습니다. ㅋㅋㅋ
        랍스터롤 자체는 제가 먹어본 적이 없어서 맛있을 것 같은데... 보스턴이 가격이 더 쎄군요.
        콜라는 정말 ㅠㅠ 이건 얼음을 샀더니 콜라를 서비스로 준 셈인데요 ㅠㅠㅠ
        서비스가 코 베어가는 수준이지만 ㅠㅠㅠㅠ

      • 오 급 떡볶이가 땡기는데요?
        안해먹은지 꽤 오래된 듯한..ㅠ
        보스턴이 집 렌트비도 그렇고 뉴욕이랑도 맞먹는다 할만큼 물가가 비싸긴 하다고 하더라구요.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ㅠㅠㅠ
        가격도 그렇고 콜라도.. 너무 했죠ㅠ

      • 가격 엄청나네요.
        통통한 살이 참 맛깔스러워 보이는데.... 역시나 맛은 있군요.
        저도 상황에 따라 가성비를 좀 챙기는 편이라... 이렇게 가성비 떨어지면 괜히 힘빠지더라고요. ㅠ

      • 가격을 보고 좀 당황스럽긴 했지만..
        그리고 나온 음식을 보고서도 늘 먹던 것보다 크기가 작아 더 당황하기도 했지만.
        솔직히 맛은 정말 있었어요ㅋㅋㅋ
        관광으로 제가 사는 동네까지는 잘 오지 않으니 관광객들이 보스턴 가서 한번쯤 먹어볼만은 하다 싶긴 하더라구요.

      • 랍스터는 가족끼리 뭐 먹으러갈때나 구경할법한 음식이었어서
        케미님 랍스터롤 후기글보면 진짜 랍스터 겁나 땡겨요ㅋㅋ
        보스턴이라 가격대가 좀 있는건지 생각보다 비싼거같기도 하네요!
        클램차우더 스프도 되게 맛나보여요 ㅎㅎ

      • 아무래도 랍스터가 비싼 재료다보니 간단하게 서서먹는 랍스터롤도 가격이 저렴한 편은 아니지만 여기는 정도가 좀 심한 것 같아요ㅠ
        그래도 늘 손님들이 많으니까 그런거겠지만 말이죠ㅠㅠ

      • 저는 탄산을 즐겨먹는 편은 아닌데
        신랑이 콜라를 좋아해서 여기서도 저렇게 얼음이 엄청 들어가 있으면
        진심으로 짜증을 낸답니다. 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이해가 되네요. ㅋㅋㅋㅋ
        그래도 한 번은 3만원 넘는 저 랍스터롤 좀 먹어보고 싶네요. ㅋㅋㅋㅋ 조금 위로가 되시나용? ㅎㅎㅎ

      • 저는 콜라는 패스트푸드 햄버거 먹거나 그럴때 얼음 들어간 콜라 먹는 걸 좋아하는데ㅋㅋ
        기대하며 먹으려는데 정말 양이 저렇게 끝이나니까 진심 짜증나더라구요ㅋㅋㅋㅋ

      • 랍스터롤 통통하니 먹음직스러워 보이고 클램차우더도 맛나 보이는데
        돈 값을 하는군요.ㅡㅡ;; 콜라, 저도 무지 짜증났을 듯 해요. 제경우, 패스트
        푸드를 먹을 때도 음료는 얼음을 빼고 먹는 스타일인데... 얼음빨이잖아요.ㅠㅠ

      • 정말ㅠ 콜라 먹다가 얼음양 보고 진심 분노가 치밀어오르던......
        미국에서 언젠가 스타벅스 음료 안에 얼음이 너무 많다고 누가 소송을 걸었었다는 얘기를 들은 적이 있는데
        그 마음이 어느정도 이해가 가더라구요ㅋㅋㅋㅋ

      • 와 진~~짜 맛있어보여요 랍스터롤. 그런데.. 저렇게 세 가지에 34000원이라니 비싸긴 하네요. 해외라서 전 랍스터롤도 저렴하게 드실 수 있으시겠구나 했는데 비싼건 매한가지군요 ㅠㅠ 역시 관광지 물가 비싼건 어디든 똑같네요

      • 미동부가 랍스터롤로 유명해서 굳이 보스턴이 아니라도 맛있는 랍스터롤을 쉽게 접할 수 있는데요.
        보스턴이 유독 가격이 비싼 것 같아요.
        제가 있는 지역만 해도 훨씬 저렴하게 더 맛있는 랍스터롤을 먹을 수 있거든요!ㅋㅋ

      • 전형적인 관광지 음식점의 모습이군요 비싸고 양적은 ㅠ.ㅠ
        그나마 다행인건 맛은 있었다는거네요. 거기에 맛까지 없었다면+_+ㅋ
        음료수에 얼음 가득있는거!!! 정말 열받죠. 그거 원가 진짜 얼마 안하는데 얼음으로 그거까지 빼 먹는다고 생각하면 😡

      • 맞아요! 원가 얼마 안하는 음료수 정도는 좀 넉넉하게 줘도 괜찮을텐데ㅠㅠ
        이럴때마다 정말 화가 납니다ㅠㅠ

        정말 맛은 있었기 때문에 한번 사먹은 걸 후회하지는 않지만.... 역시 다시 가게 될것 같지는 않아요ㅠ

      • 정말 랍스터 가격이 비싸네요. 양도 적고 그리고 콜라음료에 얼음 잔뜩 넣은건 여기랑 비슷하네요. 정말 짜증나죠. 세번 마시면 없습니다. ㅠㅠ

      • 맞아요ㅠ 가격이 비싼데 양이 너무 적죠ㅠ 그래도 맛이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었던 것 같아요.
        음료 마실 때 얼음이 너무 많으면 정말 짜증납니다!ㅋ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