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드디어 맛 본 괄도네넴띤, 눈물의 후기

미국 생활 :: 드디어 맛 본 괄도네넴띤, 눈물의 후기

 

나는 팔도비빔면도 정말정말 좋아하고 매운 음식도 진짜진짜 좋아하는데, 팔도비빔면의 매운맛 버전이라는 괄도네넴띤을 먹을 수 없을 것만 같아 정말 슬펐다. 이런 특별한 라면 종류는 주변에서 가장 큰 한인마트에서도 구할 수가 없기 때문......;(

 

그런데, 이번에 한국에 다녀오는 남편이 쨔잔! 하고 선물로 가지고 와준 것이다. 

 

정말 감동 받았다. 너무 신이 나서 라면 들고 폴짝폴짝 뛰며 환호성을 질렀다.

 

 

 

포장부터가 레트로 감성 뿜뿜 하면서 넘나 이쁜 것. 팔도비빔면의 35주년 한정판이고, 팔도비빔면의 매운맛 버전이라고 한다. 팔도비빔면보다 다섯 배가 맵다고 하는데 정말? 팔도비빔면도 사실은 좀 매운 편이라고 생각하는데, 과연 어느 정도일지 기대가 되었다.

 

이름부터 팔도비빔면을 요즘 유행한다는 야민정음으로 다시 쓴 괄도네넴띤이라고 지어버리더니, 조리법에 존맛탱이라는 말까지 떡하니 써있다. 이럴수가, 거의 문화충격.

 

자세히 보면 스프에 할라피뇨 분말이 들어갔다고 하는데 그래서 더 매워진건가 보다.

 

내부 사진은 없는데 면과 스프 하나의 단조로운 구성인 것은 팔도비빔면과 동일했다. 최근 새로나온 비빔면들은 야채후레이크 같은 것을 추가한다던지 특징을 하나씩 갖추고 나오는 듯 한데, 팔도비빔면은 언제나 스프 하나로 끝. 근데도 제일 맛있다는 것이 함정.

 

 

 

코스트코에서 사온 김말이랑, 계란도 삶고, 오이는 애기 이유식 만들고 남은 거 챱챱 썰어 점심상 완성. 사실은 사진엔 없지만 살짝 모자랄까봐 밥도 한컵 했다. 물론 밥까지 다먹음....

 

그런데....

 

아주 기대하고 기대했던 것이 비하면 사실 괄도네넴띤의 맛은 그냥 그랬다. 팔도비빔면의 매운맛 버전이라니 정말 맵게만 만든 듯, 특징이 좀 없는 것 같았달까. 작게 들어가있던 김가루도 사라지고 진짜 맵게만 만든 비빔면 같아서 맛이 없었다.

 

포장이랑 광고에만 힘을 쓰고 정작 맛에는 많은 신경을 쓰지 않았나봐.

 

우리는 맛에도 조금 실망을 했는데 이 매운맛이 또 너무 자극적이어서 나중엔 속까지 아파서 고생했더랬다. 나는 매운 거 엄청 잘 먹는 사람이었는데 미국에 와서 몇년 살다보니 내공이 많이 줄었나보다. 시중에 나온 라면 먹고 속아파 할 내가 아니었는데.... 세월이 야속하다.

 

아무튼, 조금은 실망스러웠던, 그렇지만 역시 먹어볼 수 있어서 다행이었던 괄도네넴띤의 짧은 후기 끝!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12개 입니다.

      • 팔도비빔면이 요기서는 팔도 네넴띤인가 봅니다..
        이름이 좀 독특하네요
        너무 매운 맛은 갠적으로도 좀 부담스럽기는 합니다..

      • 왜 요즘, 야민정음이라고 멍멍이를 댕댕이라고 하고, 명작을 띵작이라고 한다던지 하는.. 그런 유행에 맞춰 팔도에서 한정판으로 낸 라면이예요!ㅋㅋㅋㅋ
        팔도비빔면을 야민정음 버전으로 괄도네넴띤이라고 쓴거죠ㅋㅋ
        너무 기대를 해서 그런지 맛은 그냥 그랬지만, 그래도 사라지기 전에 먹어볼 수 있어서 참 다행이었어요 ㅋㅋ

      • 오..저도 먹어 보지 못했는데 한번 구매할 의사는 있어요.
        어제 며느님과 쇼핑을 했는데 물 냉면을 산 기억이 납니다.

      • 요즘 계절이 물냉면도 딱 생각나는 계절이네요!!!
        이게 제가 가는 한인마트 큰 곳에서도 보지 못했는데, 미국 내 다른 곳은 또 모르겠네요!
        매운거 잘 드시면, 보일 때 사서 한번 드셔보세요!ㅋㅋ
        한정판이라 올해가 가면 다시 먹을 수 없는 거래요!ㅋㅋ

      • 헙... 밴쿠버는 일찍이 들어왔던데

        매운건 정말 못먹는 저는 아... 이게 그 유명한 그거구나...하고 넘겼습니다 ㄷㄷ
        매운거 잘드신다니 신세계네요 ㄷㄷㄷㄷㄷㄷ 그런데 맛이 딱히 만족스럽지 않으셨다니 ㅠㅠ
        이와중에 김말이의 익숙한 비주얼에 앗 저거는!!!... 해봄니다 ㅋㅋㅋㅋㅋㅋ

      • 벤쿠버에는 일찍부터 들어갔었다니!!!!!!!
        그럼 여기에서는 찾기 힘들어도 한인이 많은 미서부에서는 또 쉽게 구할 수 있을지도 모르겠어요.
        저는 원래도 매운걸 엄청엄청 잘 먹는 사람이었는데, 이게 먹을 땐 괜찮았는데 다 먹고 나서 한참 이따 속이 아프기 시작하더라구요.
        이제 저도 나이가 들어서인지, 아님 미국 음식에 너무 길들여져서인지는 잘 모르겠어요ㅠㅠ

        저 김말이!!! 코스코에서 샀어요!
        우연히 발견하고 반신반의하며 사봤는데 저거 진짜 맛있더라구요ㅠ
        오늘 한봉 또 사왔는데, 조만간 후기를 남기게 될지도 모르겠어요ㅋㅋㅋ

      • 전 먹어보지 못했네요.
        그래도 그곳에서 맛을 보셨으니 끝끝내 아쉬워하지 않아도 되어 좋은 것 같아요. ^^
        20대까지만해도 라면 하나만 있어도 평생 먹고 살 수 있을거라 생각했는데...
        지금은 라면을 거의 먹지 않네요.
        싫어진건 아닌데, 더 이상 생각나지 않는게.... 신기할 정도에요.
        근데 그게 가끔은 너무 서글퍼요...... 결국 나이를 먹었다~로 귀결되니 ;;

      • 앗 그런가요??
        아직도 라면이 너무 맛있고 좋은 저는 그래도 아직 젊다고 생각해도 될까 하는 기쁜 생각이 드네요ㅋㅋㅋㅋ
        어느 순간 라면이 생각나지 않게 되기도 하는군요ㅋㅋ
        근데 어쨌든지간에 건강에는 좋은거니까.. 슬퍼하지 마세요!ㅋㅋㅋㅋㅋ

      • 아 조금 실망하셨군요. 저는 아직 못 먹어봤는데 이게 일반 비빔면보다 매운맛이었군요?!! 그것도 몰랐다는;; ㅋ
        안그래도 어젠가 마트에 갔더니 할인코너에서 팔고 있더라구요;;; 한정판이라고 알고 있었는데 그만큼 안팔린건지...사려다가 열무비빔면을 이미 집은 상태라 다음을 기약했다죠 ㅋ
        _Chemie_님 평을 보면 땡기지는 않지만 매운맛이라니 먹어보고 싶어지네요 ^ㅠ^

      • 라면 포장 앞에 팔도비빔면 매운맛이라고 써있더라구요ㅋㅋ
        근데 진짜 더도덜도 없이 그냥 딱 맵기만 한 맛이었다는....
        그냥 팔도비빔면이 훨씬 맛있는 것 같아요ㅋㅋㅋ
        남편도 이거를 사려고 되게 찾아봤는데 서울에서는 가는 마트마다 없더니 고향인 청주에 갔더니 바로 보였다고 하더라구요.
        의외로 지방에서 구하기 쉬운 라면인걸까요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