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동네 새로 생긴 스타벅스와 새로 즐기게 된 메뉴, 콜드폼 콜드브루/콜드폼 나이트로


미국 생활 :: 동네 새로 생긴 스타벅스와 새로 즐기게 된 메뉴, 콜드폼 콜드브루/콜드폼 나이트로


동네에 스타벅스가 새로 생겼다. 실제로는 원래 있던 곳이 문을 닫고 조금 장소를 이동해서 새로 문을 연 건데, 그냥 건물이랑 시설이 다 새거 같으니 새로 생긴 스타벅스나 다름 없지 뭘. 집에서나 학교에서나 좀 멀기는 한데 그래도 요즘 이상하게 자주 가게 된다.





평일 점심 때였는데 나름 한가했던 내부와, 자리에 앉아 창 밖을 보면 눈에 보이던 풍경. 이 때만 해도 문을 열고 몇주 되지 않아서 내부가 항상 한가했는데 요즘은 가끔 자리가 없기도 할 만큼 붐빈다.





조금 날씨가 더워지면서 남편과 내가 항상 마시던 음료. 남편은 그냥 아이스 라떼나 아메리카노를 번갈아 마시는데, 나는 항상 베리베리 히비스커스라는 이름의 리프레셔를 즐겨 마셨다. 그랬는데...





이건 최근 우리가 마시기 시작한 음료. 나는 역시 쿨라임이라는 이름의 리프레셔를 마시는데 남편은 콜드폼 콜드브루 Cold Foam Cascara Cold Brew를 마신다. 청춘일기님 블로그에서 소식을 얻고 한번 마셔봐야지 생각했는데 자꾸 까먹다가 이후 세번째 방문에서인가 용케 기억하고 먹어보게 되었는데, 이거 정말 기대한 만큼의 맛이었다. 예전 제주도 몽상드애월에서 마셨던 투모로우와 비슷한 맛. 부드러운 폼에서도 달달한 맛이 나서 커피를 마시는 내내 괜히 기분이 좋아지는 느낌. 이 메뉴를 마시기 시작한 이후부터 괜히 기분 탓인지 스타벅스 내에 이 음료를 마시는 사람들이 엄청 많이 눈에 띄는 것 같다.





이거는 또 다른날 마셔본 콜드폼 나이트로 커피 Cold Foam Cascara Nitro 인데 이건 벤티 사이즈로는 주문이 안되어서 그란데 사이즈를 벤티 컵에 넣어달라 부탁했더니 폼을 많이 넣어 주겠다고 하고는 많이 넣어 주셨다. 뭔가 폼이 커피 안으로 사르륵 내려 앉는 모습은 내가 먹고싶었던 몽상드애월의 투모로우와 더 비슷한 모습이라 보자마자 엄청 기대했는데 의외로 맛은 밍숭맹숭. 달지도 안달지도 않은 맛이 조금 실망스러웠다. 폼을 더 넣어주면서 맛의 균형이 깨진걸까, 그건 잘 모르겠지만.





그리하여 꾸준히 즐겨 마시고 있는 콜드폼 콜드브루. 폼 때문인지는 몰라도 이 커피는 처음보는 모양의 뚜껑을 덮어준다. 사진찍다 넘칠 뻔.... 암튼 간만에 스타벅스에서 되게 맘에 드는 새로운 커피를 만났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24개 입니다.

      • 우오 시원해보고 맛있어보이네요 +_+
        스벅은 많이 있다보니
        괜찮은 음료는 금방 빠져드는거 같아요 ㅎ

      • 저는 신메뉴 도전을 잘 안하는 편이라 항상 먹는 것만 먹게 되는데 이번에는 용케 엄청 성공적인 신메뉴를 발견했어요ㅋㅋ
        그래서그런지 요즘 스타벅스 정말 자주갑니다ㅋㅋㅋ

      • 컵 뚜껑이 신기하네요. 직원이 빨대로 먹지말고 컵채로 마시라고 했는데 그래서 입으로 마실수 있게 뚜껑을 따로 제작했나보네요+_+ 역시 미국 클라스
        근데 손이 작으신건가 컵 들고 계신게 1.5리터 페트병 크기처럼 보여요 ㅎㅎㅎ
        한국에도 콜드폼 나이트로 있던데 그것보다 콜드브루 마시는게 좋겠군요 ^^

      • 오 저 커피가 벤티 사이즈라 그렇게 보이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콜드폼 나이트로는 거품을 더 많이 주겠다고 해서 맛의 균형이 깨진건지는 몰라도 좀 달달함이 덜하더라구요ㅋㅋㅋㅋ

        근데 저 컵 뚜껑의 의미가 입으로 마시라는 거였나보군요!!!!!!
        새삼 깨달음ㅋㅋㅋ 저기다 굳이 빨대를 꽂아 마시고 있었네요ㅋㅋ
        담엔 빨대없이 한번 마셔봐야겠어요ㅋㅋ

      • 신기하네요 스타벅스에가면 잘 들어보지 못한 메뉴들이 많아 눈이 휘둥그래지기도 합니다..ㅎㅎ

      • 저도 너무 많은 메뉴에 놀라 신메뉴 도전은 잘 안하게 되는데 이번에는 용케 완전 맘에 드는 메뉴를 발견했습니다!ㅋㅋㅋ

      • 저는 그냥 콜드브루만 마시는데 콜드폼 콜드브루 맛도 궁금하네요~ ^^
        쿨라임은 여름만 되면 제가 제일 사랑하는 음료입니다. 쭉~ 빨아먹으면 금방 먹어서 늘 아쉬운 쿨라임이에요 ㅎㅎㅎ
        그래서 전 항상 쿨라임은 벤티 보다 큰 사이즈인 트렌타(Trenta)로 주문해서 마신답니다. ^^
        우연한 기회에 스타벅스 직원이 말해줘서 먹기 시작했는데 모르시는 분들이 꽤 있더라구요.
        아~! 급 커피가 또 땡기네요 ㅎㅎㅎ

      • 쿨라임 좋아하시는군요!ㅋㅋㅋㅋ
        저는 한국에 리프레셔 처음 나왔을 때 쿨라임이랑 베리베리히비스커스 마셔보고는 쿨라임이 되게 별로라고 생각했거든요.
        근데 미국에서 먹어보니 맛이 좀 다른건지 제 입맛이 변한건지 진짜 맛있더라구요ㅋㅋㅋㅋ
        요즘 엄청 즐겨마시고 있어요ㅋㅋㅋ

      • 요고 마셔야지 벼르고 있는데 근처에 스타벅스가 없어서 흑흑... ㅋㅋㅋ 받은 기프티콘도 아직 사용을 못하는 중이에요ㅠ_ㅠ
        사라지지는 않겠죠? 인기 많아서 롱런하길 ^_^

      • 이거 인기 진짜 많은 것 같아요!
        스타벅스 가면 테이블 위에 콜드폼 올라간 음료를 놓고 있는 사람들이 진짜 많이 보이더라구요ㅋㅋㅋㅋ
        롱런하길 바랍니다!!!!!!

      • 엇 저 완전 커피달고사는데 보던 중 반가운 정보네요 ㅎㅎㅎ!!
        콜트폼 콜드브루 저도 꼭 마셔보고싶네요!!ㅎㅎ 비주얼부터 완전 취향저격입니다.
        스벅 별모은지가 언제더라ㅠㅠ....스벅안간지 좀 오래된거 같은데 조만간 방문해봐야겟네요 ㅎㅎ

      • 저는 여름엔 항상 아이스 아메리카노 아님 아이스 라떼였는데 이건 그보다 좀 달달하면서 맛있어요ㅋㅋㅋㅋㅋ
        커피 좋아하시면 가까운 스벅에서 꼭 한번! 마셔보시길 바래요ㅋㅋㅋㅋ

      • 별다방에서는 아메리카노와 라떼만 마시는데(비싸서요.ㅠㅠ) 땡기는 음료네요.
        한국에도 있을지 모르겠지만 다음에 가면 메뉴판을 꼼꼼하게 봐야겠어요.ㅋㅋ

      • 한국에도 있어요!!!ㅋㅋㅋㅋㅋ
        한국에 계신 이웃님 포스팅에서 보고 저도 마셔본 메뉴랍니다ㅋ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