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한 위스키 칵테일, 산토리 가쿠빈 하이볼, 가쿠하이볼 만들기!


간단한 위스키 칵테일, 산토리 가쿠빈 하이볼, 가쿠하이볼 만들기!


얼마전에 일본 여행을 다녀온 누군가가 산토리 위스키를 사온 적이 있다. 미국 사람들이 은근 일본 위스키를 종종 마시는 듯. 암튼 그래서 그 산토리 위스키로 만들 수 있는 가쿠하이볼이 생각이 나서 만들어 보았더랬다. 찾아보니 예전에 찍어둔 사진이 있길래 예전 사진 활용하여 가쿠하이볼 만들기 포스팅!





이 때는 E마트에서 산토리 위스키를 사면 산토리 가쿠빈 전용 하이볼 잔을 주었기 때문에 무려 두병을 한번에 구입해 와서 얻은 두 개의 가쿠빈 하이볼 전용잔. 지금까지도 아주 유용하게 잘 사용하고 있다.


암튼 이 레시피는 산토리 공식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레시피인데 만들어보면 정말 이자까야에서 마시는 산토리 가쿠하이볼 맛이 난다.





만드는 순서 1. 레몬즙을 적당량 넣어준 후, 컵 가득 얼음을 넣는다.


레몬즙은 레몬을 슬라이스 해서 꾹꾹 짜서 넣은 정도. 레몬이 없을 때는 레몬 원액으로 대체하거나 탄산수를 레몬향이 첨가 된 것으로 이용하면 된다.





만드는 순서 2. 산토리 위스키를 30 ml 넣은 후 잘 저어준다. 필요시 얼음을 추가한다.





만드는 순서 3. 토닉워터를 잔 가득 따라준다.


정식 레시피에는 탄산수라고 되어있는데 토닉워터를 넣는 경우가 더 맛있다. 토닉워터는 일반적으로 마트에 많이 파는 진로 토닉워터를 사용.





만드는 순서 4. 잘 저어준 후 레몬 슬라이스를 넣어 마무리한다.


사실 평소에 레몬 장식까지는 잘 하지 않지만 이 날은 사진 찍겠다고 이렇게 넣었나 보다. 산토리 위스키가 없을 경우에는 다른 위스키를 사용하여 만들어도 무방하다. 별다른 재료없이 뚝딱 만들 수 있어서 남편이랑 자주 만들어 먹던 가쿠하이볼. 더운 계절에 유독 더 생각난다.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32개 입니다.

      • 산토리 위스키는 여태 스트레이트로 마셨는데 ㅎㅎ
        오ㅛ즘은 마시지 않지만 만약 마신다면 부드럽게 마셔야 할것 같습니다
        포스팅 하신것 처럼..ㅋ

      • 저는 최근에야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먹는 맛을 알게 된 것 같아요ㅋㅋㅋ
        그래서 요즘은 다양하게 즐기고 있어요ㅋㅋㅋ

      • 산토리 위스키가 핵심이군요. 산토리 위스키는 일반 알콜 가게서 파나요? 전 가보질 안아서 모르겠군요.
        만드는 과정이 아주 쉬워서 저도 따라 할 것 같네요.
        문제는 재료들을 다 어디서 구입하죠. 레몬이야 쉽게 구하지만 산토리 위스키가 키 포인트군요

      • 산토리 위스키는 한국에서는 쉽게 구할 수 있는 것 같은데 저도 미국에서는 본 적이 없는 것 같네요.
        동료들은 일본 여행 가서 한두병씩 사오더라구요ㅋㅋㅋ
        일본에서는 꽤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고 해요ㅋㅋ

        근데 꼭 산토리 위스키가 아니라 아쉬운대로 다른 위스키를 넣어서 만들어 먹어도 비슷한 맛이 났어요!ㅋㅋㅋ

      • 전 술을 잘 안마셔서ㅋㅋ 어떤 맛일지는 모르지만...
        레몬 슬라이스로 장식해놓으신 덕택에 굉장히 시원하고 상큼한 맛이 상상되네요!

      • 레몬이 들어가서 더 상큼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어요!ㅋㅋ
        예전부터 굉장히 좋아했던 술이예요ㅋㅋㅋㅋ

      • 저는 술을 완전 사랑하는 여자인지라 ㅎㅎ 이런 포스팅 너무 좋습니당>.<ㅎㅎ
        이쯤되면 케미님 바텐더로 전향까진 아니지만 부업으로라도...ㅎㅎ
        일본 위스키 처음봐요!(은연중에 먹어봤을거같기도 하지만...ㅎ)제조법도 간단해서 만들어먹기 쉽네용!
        제가 산토리 위스키의 맛을 알았다면 더 좋았을텐데 흑!아쉬워용 ㅠㅠ

      • 남편이나 저나 나가 노는 걸 즐기지 않는 성향이라 가능하면 집안에서 해결하는 게 많은 것 같아요ㅋㅋㅋ
        간단한 칵테일 정도는 집에서ㅋㅋㅋㅋ
        저도 일본 위스키는 이 가쿠 하이볼로 처음 만났고 이외에는 본 적이 없는데
        은근 미국에서는 일본 위스키를 많이들 좋아하며 마시더라구요ㅋㅋㅋ

      • 예전에는 하이볼도 종종 먹었었는데
        요즘은 그냥 샷으로 먹는걸 더 즐기는거 같아요. ㅎㅎ

        그런데 산토리병이 특이하게 생겨서 그런지
        소장 욕구가 생기네요..!

      • 한국에 있을 때 산토리 위스키 정말 많이 먹은 것 같아요ㅋㅋㅋ
        매번 하이볼 만들어 먹은 거지만요ㅋㅋ

      • 저 로고 엄청 많이 봤는데 제대로 본 적이 없어서 산토리 위스키인지 처음 알았어요@_@
        얼마전에 산토리에서 나오는 히비키 위스키가 너무 인기 많아서 더 이상 판매하지 않는 다는 뉴스를 보고 산토리 위스키 마셔보고 싶다 했던 기억이 있는데 말이죠 ㅋㅋ
        일본의 위스키가 세계적으로 점점 인정받고 있다나봐요 그래서 미국에서도 많이 마시는가보네요
        하이볼은 술맛이 별로 안나 라며 선호하지 않았지만 ㅋ 이렇게 직접 만들어(술도 더 넣을 수 있고 ㅋ) 먹으면 더운날 너무 좋을 것 같은데요. 오늘 날씨 32도가 넘어갔답니다 ㅠ.ㅠ

      • 하이볼은 달달한 맛에 먹는거라 술 맛 나는 술 좋아하시는 분들한테는 좀 안맞을 수 있죠ㅋㅋㅋ
        그럴땐 말씀처럼 집에서 술을 더 넣어ㅋㅋ 직접 조제해 먹는게 답일 수 있습니다!ㅋㅋ

        미국 사람들 위스키 좋아하는 건 잘 알았지만 일본 위스키도 좋아하는 줄 몰랐는데 일본 여행 갈때마다 한병씩 사와서 동료들끼리 같이 까서 먹는 일이 잦더라구요ㅋㅋ 의외라고 생각했어요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