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생활 :: 미국 은행 계좌 닫기, 계좌 닫을 때 주의사항?!+필요서류_Bank of America 편


미국 생활 :: 미국 은행 계좌 닫기, 계좌 닫을 때 주의사항?!+필요서류_Bank of America 편


몇달 전에 chase 계좌 열면서 포스팅을 한 적 있었는데, 이번에는 다른 은행 Bank of America의 계좌를 닫으러 갔다.


2018/02/10 - 미국 생활 :: 미국 은행 계좌 개설하기 + 필요 서류 _ Chase 편


계좌를 닫으려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다. 어쩌다보니 새롭게 개설한 Chase 계좌로 거의 모든 카드나 기본 유틸리티 비용을 빠져나가게 설정을 해두었더랬다. 그러면서 BoA 계좌는 계좌 유지비가 빠져 나가지 않는 최저 금액 ($1500) 주변으로 돈을 맞추어 놓고 아무 거래가 없은지 어느새 반년이 되어가고 있었던 것. 그러던 중 미국에서 계좌끼리 돈을 간편하게 이체하는 방법으로 Zelle라는 것이 있는데 이 Zelle에 연결된 계좌가 헷갈리면서 돈이 이상한데서 빠지고 이상한데로 들어가는 일이 몇번 발생한 것이다. 그래서 그냥, 귀찮지만 은행에 가서 계좌를 닫아야겠다, 결심하게 되었다.


근데 미국 와서 처음으로 만들었던 계좌를 닫으러 가려니 마음이 싱숭생숭했다. 그때는 남편이랑 둘이서 미국에 도착한지 이틀되어 SSN도 없는 우리에게 과연 계좌를 만들어 줄 것인가 하는 두려움을 안고 이 은행엘 갔더랬지. 그래도 이 계좌로 첫 월급도 받았었는데 하는 이런저런 생각들이 막ㅋㅋㅋㅋㅋ


사진을 찍으려고 했지만 은행 내부 공간이 너무 협소하여 은행 사진을 찍지 못했다. 그렇지만 처음과는 새삼 다른 기분으로 들어간 은행 입구에는 그 때와 같은 직원이 서서 나를 반겼다. 이번에는 계좌를 닫으려고 왔다고 말하니 역시 텔러 쪽이 아니라 오피스 쪽을 가리키며 직원에게 안내를 해 주었다.


직원은 용무를 묻더니 계좌를 닫으려고 한다고 하니까 아주 살갑게 왜 닫으려고 하는지 이유를 물었다. 이유는 미리 준비하지 못했는데..... 하는 생각으로 당황하려는 순간, 이 나라를 떠나는 거냐는 질문이 따라왔다. 아니요, 그건 아닌데, 그냥이요. 라고 대답했더니 웃으며 고개를 끄덕거렸다.


한가지 주의사항은 계좌에서 자동으로 빠져나가도록 설정되어 있는 금액이 있는지 확인해야 하는 것이다. 만약 그런게 있으면 계좌가 자동으로 다시 열린다고. 이미 약 6개월간 계좌에 거래 기록이 없는 걸 확인한 상황이었기 때문에 의심없이 그런 것 없다고 대답했다.


계좌를 닫는 과정은 계좌를 열 때와는 차원이 다르게 간단했다. 직원이 요구한 서류? 물건? 이라면, 신분증과 닫으려는 계좌의 체크카드, 이렇게 두가지. 





미국은 계좌에 딸린 통장 같은 게 없기 때문에 저 두가지면 되었다. 그래도 뭔 서명이나 그런 거라도 할 게 있을 줄 알았는데 앉아서 마우스를 몇번 딸각거리더니 무언가를 프린트해 주고 텔러에게 가서 계좌에 들어있던 돈을 받으면 된다고.





체크는 Cashier's Check으로 되어있는데 환급은 캐쉬로 받았다. 마침 돈 뽑으러 가려던 참이어서 잠자코 받음.





쓸만큼 돈을 빼고 Chase 계좌에 남은 돈 입금까지 다 하고 나서 계좌가 잘 닫혔는지 확인해보고 싶어서 BoA 어플을 켜서 로그인을 해보려 했더니 계좌가 없다고 로그인 자체가 안됨....;( 튕긴거지만 그래도 계좌가 잘 닫혔다는 뜻이니까 안심할 수 있었다.


이상 시원섭섭한 Bank of America 계좌 닫고 온 후기 끝!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Moon Palace♩

moon-palace.tistory.com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日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26개 입니다.

      • 계좌를 개설할때나
        계좌을 폐쇄할 때나 챙겨야할 부분들이 있는 것 같아요
        쓸일없는 계좌를 그대로 방치하는 경우도 많은 것 같아요..

      • 저도 한국에 있을 때는 이 은행 저 은행에 계좌가 여럿 있었는데 미국 오는 길에 한번에 정말 필요한 계좌만 남기고 다 정리를 했더랬어요ㅋㅋ

      • 란국에선 일부러 게좌를 닫아 본적은 없어 휴면게좌가 어떻게 처리 되는지
        갑자기 궁금해지네요
        몇십원 남아 있는것도 잇고 0인것도 있는데..

        포스팅 보다 보니해외에서 계좌 개설해서 돈 넣어 둔게 있는데 갑자기 생각이 났습니다 ㅡ.ㅡ;;
        이거 찾으러 갈수도 없고...

      • 으아 해외 계좌에 돈이 남아 있다니요ㅠㅠ
        인터넷 공식 웹사이트에 가서 chat을 해보거나 전화를 하면 해지를 해준다는 글을 본 것 같기는 한데.. 어떻게 안되려나요ㅠㅠ

      • 계좌 오픈하고 클로즈 중요한거 같아요. 전 한국 계좌 모바일 뱅킹으로 관리하는데 가끔 어느은행이 다른 은행과 합병하면서 까먹고 있던 계좌가 지금 쓰고 있는 주거래 은행에 뜰때가 있어요. ^^; 뭐 당연히 큰돈은 아니지만 만원, 이만원 이런데....또 그건 모바일 뱅킹으로 어떻게 할 수가 없어요. 은행가서 직접 해결해야 하는 부분인거 같으니...
        그런거 보면 그때그때 깔끔하게 정리하는게 참 중요한 듯 해요. ^^ 다행히 한국은 수수료가 없지만 미국은 일정금액 안맞춰놓으면 매달 피 빼가는 것도 참 아까워요..그러니 그때마다 정리하는 것 참 중요한거 같아요. ^^

      • 저도 한국에 있을 때는 은행에 가서 계좌를 닫는 일이 거의 없었어요.
        이번에 미국에 오면서 해외에서 사용하기 좋은 카드도 만들겸 은행들 돌면서 쓸데없는 계좌들 다 닫고 오기는 했지만요ㅋㅋㅋ
        미국에서는 정말 말씀처럼..ㅠㅠ 계좌 유지비 때문에 필요없다고 계좌를 방치하는 일이 생기기 힘들죠ㅠㅠ

      • 한국에서는 어떻게 계좌를 close 하나요?

      • 한국에서도 미국이랑 비슷하게 신분증이랑 통장이랑 가지고 가면 해지를 해주더라구요ㅋㅋ 통장 만들 때 도장을 이용했으면 도장까지 들고가야 하지만 요즘은 보통 서명으로 통장을 만들어서 그냥 서명만으로도 가능하구요ㅋㅋㅋ

        근데 미국에서보다 시간은 훨씬 오래걸립니다ㅋㅋ

      • 그러고보니.. 우리나라에서는 계좌를 만들기만할뿐.. 계좌를 해지한 기억이 없네요;;ㅎㅎ
        다 휴면계좌로 들어가있을것 같습니다

      • 맞아요ㅋㅋ 한국은 계좌유지비 같은 걸 청구하지 않으니까 필요없는 계좌를 그냥 내버려 두는 경우가 더 많죠ㅋㅋ

      • 생각해보니 만든 계좌는 여러갠데 굳이 계좌를 닫아야되겠다는 생각은 한번도 해본적이 없네요!
        그냥 알아서 휴면계좌돼서 닫히겠지...하고 냅두거든요!
        저도 어디에서 어디로 돈이 나가는지 카드 3개 이상되면 헷갈리더라구요 ㅠㅠㅋ
        미국엔 카드에 딸린 통장이 없군요! 처음알았어요 신기신기 ㅎㅎ 의의로 계좌닫는 절차가 간단해서 좀 놀랬습니다!

      • 맞아요ㅋㅋ 제가 미국에 올 때 한국에 안쓰는 계좌들 다 정리했었거든요.
        그때 생각하면 미국이 훨씬 더 간편한 것 같아요ㅋㅋ
        저도 앉아 있다가 이게 끝이야? 하는 생각이 절로 들더라구요ㅋㅋㅋ

      • 요새 한국에선 계좌개설이 참 힘드네요. ㅋ
        그래서 한때는 기존 계좌를 살리는 게 유행이었는데...
        휴면계좌 살릴 때도 동일하게 까다로운 조건들이 붙으면서... 그마저도 어렵게 되었네요. ㅋ
        계좌관리는 심플하게 하는 게 최고인 것 같아요. ^^

      • 저도 한국 계좌개설 어려워졌다는 거 얘기는 들었지만 실감은 못했었는데
        이번에 한국 갔을 때 친언니한테 얘기들으니 정말 힘들어졌더라구요!
        근데 휴면 계좌 살리는 것도 비슷하게 힘들군요ㅠ
        이미 만들어진 계좌라면 굳이 그러지 않아도 될것 같은데 말이죠!

      • 계좌 닫는 건 아주 심플하군요! 전 호주에서 쓰던 계좌가 관리비가 없어져서 그냥 열어두고 왔어요;
        혹시다 다시 쓸 일이 있을까봐? (없을 것 같지만서도..ㅋㅋㅋ)
        미국 계좌도 통장이 없군요! 호주 계좌도 통장이 없어요ㅋㅋ

      • 계좌관리비... 진짜 세상 제일 아까워요!!!
        미국에서도 조건이 이래저래 맞으면 안내도 되는 경우도 있다고 하는데ㅠ
        저희는 해당사항이 전혀 없더라구요ㅠㅠㅠ

      • chase, Bank of America 이 은행 이름인거죠? 우리나라로 치면 국민은행이라던가 외환은행같은?
        어쨋든 처음 만들었던 계좌를 다시 닫는다니 여러가지 생각이 드셨나보네요 필요없지만 정들었던 오래된 가구를 처분하는 느낌일까요 ㅎㅎ
        한국은 계좌없앨때 신분증만 있으면 되는걸로 아는데 본인확인하고 무슨 사인했던걸로 기억해요. 계좌 만드는건 빡신데 없애는건 간단한 것도 미국이나 한국이나 비슷하네요^^

      • 네네! 체이스랑 뱅크오브아메리카가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은행 두 곳인 것 같아요.
        처음에 계좌 만들러 갈 때는 미국에 도착한지 이틀됐을 때라 우리한테 뭐가 있다고 계좌를 만들어줄까 생각하며 불안하기도 그랬었는데ㅋㅋㅋ
        없애는 건 정말 너무 순식간이더라구요ㅋㅋ

      • 와 저 혹시 하나만 물을게요..! 제가 17년 8월말부터 1월초까지 교환학생+여행으로 미국에 있다가 왔는데요. chase bank 를 이용하던 중에 미국에서 캐나다 건너가기 전에 계좌를 닫았어야 했는데 못닫고 왔어요.
        캐나다에서는 지점이 있는데 개인이 이용할 수 있는게 아니라서 일단 한국와서 어떻게 해봐야지, 했는데, 뭐 이것저것 연결해놓은거랑 계좌 잔액이 부족해서 연체료?같이 생겨서 한 30여만원은 거기에 부은거같아요ㅠㅠㅋㅋㅋ
        근데 일단 만 24세까진가 25세까진가 계좌유지비가 없는데 내가 올해 만 24세라 그냥 두고 있었거든요. 그냥 왠지 한국에서 그 계좌에 입금하면 뭔가 주문할 수 있지않을까? 하고..
        그런데 한달 전쯤 날짜로 체이스에서 cashier's check 가 날아왔어요. 25불인데 이게 나보고 내라는건가해서 일단 로그인하고 하는데, 계좌가 없다고 나오더라구요..!

        질문할 것은,
        글 쓰신것이랑 댓글보니까 이게 거래서 없으면 휴면상태가 되나요? 은행에서 보냈다는건 저한테 돈을 보낸건가요? 잔액을 0으로 맞췄던것 같은데 의문입니다.
        제가 내야하는거라면 이거뭐 로그인도, 새로 회원가입도 안돼서, 보내지도 못하고, 메일도 못보내고 전화하는 수밖에 없는데... 대면으로는 괜찮은데 특히 은행 전화 같은게 무서워서ㅠㅠ

        내용은 이렇게 써있었습니다. non post 나 demand depost account 가 뭔지 모르겠어서 읽어도 이해할수 없더군요ㅠㅠ
        Enclosed is a Cashier's check in the amount of $25.00. This transaction represents an electronic credit from NON POST that could not be posted to your Closed Demand Depost account.

        혹 아시는바 있다면 답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당ㅠㅠ

      • 미국 은행이 거래가 없을 때 휴면상태가 된다는 사실은 들어본 적이 없기는 해요.
        그런데 어카운트 접속이 안되는 걸 보면 그러신 것 같네요.
        Cashier's Check가 온 것은 그만큼의 돈이 님에게 온거지 돈을 내라는 말은 아닌 것 같구요. 상황으로 봐서는 계좌가 닫히고 그 안에 있던 금액이거나 혹은 연체료 등으로 냈던 금액 중 일부가 돌아왔는데 계좌가 닫히는 바람에 체크 형식으로 보내진 것 같은데요.

        로그인이 안되면 instant chat 같은 것도 안되는 상황이신거죠?
        좀 힘드시더라도 정확한 내용은 전화를 해보셔야 할 것 같아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