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분평동 맛집 :: 맛있게 불맛 나는 쭈꾸미 풍차 쭈꾸미

청주 분평동 맛집 :: 맛있게 불맛 나는 쭈꾸미, 풍차 쭈꾸미

 

쭈꾸미 같이 매콤한 음식 좋아하는데, 마침 정말 맛있게 먹은 쭈꾸미 집이 있어서 소개하려고 한다. 이름하야, 풍차 쭈꾸미!

 

 

 

풍차 쭈꾸미 바로 앞에 그집 쭈꾸미라는 곳도 있는데 두 곳 다 쭈꾸미 맛집이라고 한다. 이번에 우리가 찾은 곳은 풍차 쭈꾸미인데, 남편이 한번 먹어 보고는 내가 무척 좋아할 것 같아 내 생각이 그리도 났다는 곳이다.

 

 

 

입구부터 풍차 하나가 떡하니 있다. 주차장이 비좁은 줄 알았는데 안으로 들어가니 정말 공간이 많았다. 내부가 거의 가득한데도 주차장 자리는 넉넉했던 것 같다.

 

 

 

메뉴. 당연히 주력은 쭈꾸미인데 맛은 3가지 중 선택할 수 있다. 평소 같았음 당연히 매운맛으로 했겠지만, 우리 남편은 매운맛 쪼렙이기 때문에 중간맛으로 선택! 공기밥은 포함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공기밥 2개도 처음부터 추가하였다.

 

 

 

모든 자리가 이렇게 좌식으로 앉게 되어 있다. 뭔가 엄청 회전률이 빠른 것 같은 느낌의 식당이었다. 다들 빨리 먹고 빨리 나가니까 우리도 빨리 먹고 빨리 나가야 할 것 같은 느낌?

 

 

 

기본찬도 찍어보았다. 정말 간결하지만 딱 필요하고 쭈꾸미랑 궁합이 잘 맞는 것들만 있구나, 싶은 생각이 들었다. 메밀전은 따뜻하게 나와서 먹기에 너무 좋았고, 묵사발은 쭈꾸미 먹으면서 목메이지 않게 상큼한게 정말 맛있었다. 샐러드는 나는 그리 즐겨 먹지는 않았지만 남편이 신나서 다 먹음. 그리고 나머지 콩나물과 무채는 나중에 쭈꾸미에 밥을 비벼 먹는 용도로 사용하면 된다.

 

 

 

쭈꾸미 등장! 이렇게 그릇에 담겨 나와서 양이 적어보였지만 실제로 먹으면서 보니 많은 양이었다. 

 

 

 

함께 주신 김가루와 이렇게 큰 그릇에 밥을 비벼 먹었다. 참기름도 있으니 넣어 먹으면 아주 꿀맛! 쭈꾸미는 맵기가 딱 적당했고 (나는 매운맛이었음 더 좋았을 것 같긴 했지만) 정말 불맛이 나서 맛있었다. 탱글탱글 쭈꾸미! 익힘 정도도 딱 적당했던 것 같다.

 

이렇게 적당히 밥을 비벼 먹었을 때, 쭈꾸미가 살짝 남는 정도였기 때문에 공기밥 하나를 추가하여 남편이랑 반씩 나누어 먹어도 좋았을 것 같다. 우리 옆 테이블에서는 소면 사리를 하나 추가하여 남은 쭈꾸미와 양념에 비벼 먹었는데 그것도 너무 맛있어 보였다. 그런데 우리는 밥 한그릇씩 먹고 딱 적당히 배가 불렀기 때문에, 마지막엔 쭈꾸미를 다 먹으려 살짝 짜게 먹은 것 같다.

 

근데 정말 맛있어서 먹으면서 내일 또 오고 싶다,는 평을 남김.

 

우리가 학교 다니면서 데이트할 때 학교 주변에 비슷한 컨셉의 쭈꾸미 집이 있었던걸 둘다 기억해 냈는데, 그 집은 참 컨셉은 좋았는데 결정적으로 맛이 없었단 말이지.....

 

 

 

테이블 위 포트에 들어있던 것은 그냥 물이 아니라 따뜻한 차였는데, 이 차 조차 살짝 매콤한 쭈꾸미를 먹고 난 뒤 입가심을 하기에 정말 좋았다. 기본찬 등이 아주 푸짐하지는 않지만, 하나하나 쭈꾸미와 함께 먹기에 딱 좋은 것들로만 알차게 모여있는 것 같아 만족스러운 식사를 할 수 있었다.

 

 

 

이게 끝이 아님! 계산 후 영수증을 가지고 나와서 바로 옆에 있는 카페 공간으로 들어가면 이렇게 무료 커피도 마실 수 있다. 커피 맛도 괜찮던걸?! 

 

식후 커피까지 너무 맛있게 흡족한 식사를 마시고 나니, 새벽부터 청주까지 달려간 피곤이 좀 풀리는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다음에 또 가고 싶다!

이미지 맵

_Chemie_

日常과 理想의 Chemistry

    '> South Korea/Cheongju'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11개 입니다.

      • 맛있겠네요.
        홍천에도 비슷한 컨셉인 듯 한데, 괜찮은 곳이 있어요.
        자주 가고 싶은데 사람들이 잘 안가네요. ㅎㅎ

      • 에구 주변 분들이랑 식성이 비슷한 것도 참 좋은 일인데 말이죠ㅋㅋㅋㅋ
        근데 쭈꾸미 아니더라고 peterjun님은 늘 맛난거 많이 드시러 다니셔서 늘 부럽습니다!ㅋㅋㅋ

      • 아, 저 얼음동동 국물은 뭘까 궁금했는데 묵사발이군요. 뭔가 새콤달콤 엄청 시원한게 매운거 먹을 때 딱 좋을 거 같아요.
        전체적인 스타일이 제가 자주가는 프렌차이즈 착한낙지랑 비슷하네요 매운 낚지볶음에 밥 비벼먹고 우동사리 하나 시켜서 소스에 비벼먹던게 생각나서 침이 ^ㅠ^
        매콤한게 땡기는 포스팅입니다 근데 어인일로 청주까지? 단지 맛집을 찾아서? @_@ 청주하니 슬_님이 생각났다는 ㅎㅎㅎ

      • 으아 우동사리도 넘넘 좋네요!ㅋㅋㅋㅋ
        저거 먹고 사리 추가 못해먹은게 내내 아쉬웠어요ㅋㅋㅋ

        슬_님한테는 종종 말씀드렸었는데ㅋㅋ
        저희 시댁이 청주거든요ㅋㅋ
        미국에 있을 땐 자주 못갔지만 지금 한국 온지 세달만에 여섯번은 간것 같아요ㅋㅋ
        딴 일도 있지만, 딸이 곧 돌인데 돌잔치를 시댁 근처 청주에서 하기로 했거든요ㅋㅋ
        그거 준비하러 주말마다 왔다갔다ㅋㅋㅋ 정신이 하나도 없네요ㅠㅠㅠ

      • 이런 비슷한 메뉴 구성을 하는 쭈꾸미 식당이 많은것 같습니다.
        가까이 있다면 가 보고 싶은곳입니다.
        청주까지 가셨군요^^

      • ㅋㅋㅋ네 쭈꾸미 먹으러 간 건 아니고ㅋㅋ 다른 일로 갔는데 마침 맛있는 걸 먹어서 포스팅 해 보았어요ㅋㅋㅋ
        매콤한 쭈꾸미 너무 맛있죠!!!

    *

    *